역사 팟캐스트

소크 소아마비 백신에 대한 아이젠하워

소크 소아마비 백신에 대한 아이젠하워

미국 의학 연구원 Jonas Salk가 소아마비 백신을 성공적으로 테스트했다고 보고한 지 2년 후, 소아마비 백신은 여전히 ​​미국에서 널리 보급되지 않았습니다. 대중의 우려를 달래기 위해 아이젠하워 대통령은 1955년 5월 4일 기자 회견을 열고 추가 테스트의 필요성을 설명합니다.


제조 오류

누가 자신의 백신에 대한 특허를 소유했는지 묻는 질문에 Jonas Salk는 그것이 국민의 것이며 특허를 내는 것은 "태양에 특허를 내는 것과 같다"고 유명하게 대답했습니다.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 대통령은 모든 어린이가 소아마비 백신을 접종받아야 한다는 자신의 신념을 표명했습니다. Eisenhower는 보건, 교육 및 복지 장관인 Ovetta Culp Hobby에게 군의관 Leonard Scheele와 협력하여 세부 사항을 해결하도록 요청했습니다.

의회 민주당원은 모든 사람에게 소아마비 백신을 무료로 제공하는 계획을 지지했지만 Hobby는 사회화 의학의 백도어라고 거부했습니다.

Hobby는 또한 민간 기업이 Salk’s 백신 생산을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했으며 그 중 6개 기업이 그렇게 하도록 허가했습니다. 그러나 그녀는 정부가 방대한 예방 접종 수요를 충족시킬 계획이 부족하다는 것을 인정했습니다.

암시장이 생겼습니다. 가격 폭등으로 2달러로 예정됐던 백신 1회분 가격을 20달러로 올렸다. 결과적으로 부유한 사람들은 대중이 자금을 지원한 백신에 특별한 접근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Salk’s 백신을 접종한 어린이가 소아마비 증상으로 병원에 입원했다는 보고가 나오면서 손을 떼는 방식이 바뀌었습니다. 처음에 외과의사인 Scheele은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습니다. 그는 그 아이들이 예방 접종 전에 감염되었을 수 있다고 제안했습니다.

그러나 백신을 접종한 6명의 어린이가 사망하자 안전에 대한 추가 정보가 수집될 때까지 예방 접종이 중단되었습니다. 초기에 예방 접종을 받은 10명의 어린이가 소아마비에 감염되어 사망했고 약 200명이 어느 정도 마비를 경험했습니다.

정부는 곧 어린이가 아프거나 사망한 사례가 6개 회사 중 한 곳인 Cutter Labs로 거슬러 올라갈 수 있다고 결정했습니다. 백신을 제조하기 위해 Salk’s의 상세한 프로토콜을 따르지 않아 바이러스를 죽이지 못했습니다. 그 결과, 어린이들에게 살아있는 바이러스가 잘못 주입되었습니다.

접종은 6월 중순에 정부 통제가 강화되고 대중이 불안해지면서 재개되었습니다. 지난 7월 하비는 개인적인 사정으로 사임했다.

아이젠하워는 1955년 소아마비 예방접종 지원법(Polio Vaccination Assistance Act of 1955)에 서명했으며, 이 법안은 광범위한 대중 배포 자금을 지원하기에 충분한 백신 및#8211에 3천만 달러를 지불하기로 했습니다. 1년 안에 3천만 명의 미국 어린이들이 예방접종을 받았고 소아마비 발병 건수가 거의 절반으로 감소했습니다.


자연의 인간적 측면

Jonas Salk는 1914년 10월 28일 미국 뉴욕 시에서 정통 폴란드계 유대인 이민자 가정에서 태어났습니다. 그의 부모는 정규 교육의 혜택이 없었기 때문에 Jonas와 그의 형제 자매들이 그들의 연구에 집중하십시오. 고등학교를 마친 후 Jonas는 City College of New York에 입학하여 가족 중 최초로 대학 교육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처음에 그의 학문적 관심에 불을 붙인 것은 과학이 아니라 법이었습니다. 자라는 동안 Salk는 자연 과학의 교훈적인 측면에 거의 친화력을 나타내지 않았지만 그의 말은 인간 생물학에 대한 뿌리 깊은 존경심을 속였습니다. “어린 시절,” 그가 썼습니다. “나는 인체 해부학에 관심이 없었습니다. 나는 단지 인간적인 것, 자연의 인간적인 면에만 관심이 있었고, 앞으로도 계속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그것이 저에게 동기를 부여합니다. 그리고 어떤 면에서는 인간의 차원이 저를 흥미롭게 했습니다..”

Salk는 그의 어머니가 그가 그녀와 논쟁에서 이기지 못한다면 결코 법정에서 성공할 수 없다고 주장했을 때 법조계에서의 경력을 단념했습니다. 그는 나중에 과학과 인문학의 결합에 깊은 인상을 받았고 학문적 초점을 법학 예비에서 의학 예비로 전환했습니다. 그는 뉴욕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의학을 공부했고 의대생으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와 관련된 연구에 손을 댔습니다. 졸업 후, Salk는 Thomas Francis 박사의 지도 아래 미시간 주 미시간 대학교에서 권위 있는 연구 펠로우십을 취득했습니다. 두 사람은 당시 2차 세계 대전에 참전한 미군을 위한 효과적인 인플루엔자 백신의 개발 및 구현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펠로우십을 마친 후 Salk는 효과적이고 안전한 백신을 찾기 위해 소아마비 바이러스에 관심을 돌렸습니다. 그는 펜실베니아 주 피츠버그 대학교에서 연구를 시작했으며 그곳에서 의학 역사상 가장 예고된 의학적 돌파구 중 하나를 위한 무대를 마련했습니다.


조나스 솔크와 소아마비 백신

1950년대는 미국 가족들이 교외로 이사하고 현대식 대형 자동차를 몰고 안정적이고 번영하는 경제를 누렸던 안전하고 조용한 10년으로 간주됩니다. 그러나 이 고요한 장면 아래에서 부모들은 큰 두려움에 직면했습니다. 일반적으로 알려져 있는 무서운 소아마비 또는 소아마비입니다. 이 질병은 1954년 한 해에만 1300명 이상의 미국인(대부분 어린이)을 죽였고 18000명 이상의 불구자를 일으켰습니다. 1955년 4월 12일, American은 Jonas Salk 박사가 무서운 질병에 대한 백신을 개발했다는 ​​매우 환영받는 소식을 받았습니다. 즉시 연방 정부는 6개의 허가된 제약 회사에서 백신을 생산하여 전국의 어린이들에게 배포하는 계획을 시행했습니다. 1년 이내에 소아마비로 인한 사망은 50% 감소했으며, 이러한 감소 추세는 대부분의 세계에서 소아마비가 완전히 박멸된 현재까지 계속됩니다.

미국의 소아마비 사례에 대한 수치가 있는 차트 및 그래프 [Oveta Culp Hobby Papers, Box 23, Salk Vaccine-April and May 1955 NAID #12166296]

위 인용에 대한 보충, 1955년 4월 22일 [DDE의 대통령 기록, 공식 파일, Box 511, 117-I-1 Salk Polio Vaccine (8) NAID #12166360]

상원 법안 S.2501 소아마비 예방 접종을 어린이와 임산부에게 제공하는 것을 돕기 위해 주정부에 보조금을 승인하는 법안 [백악관 사무실, 기록 관리관이 대통령에게 보고하는 계류 중인 법안, Box 65, Appr. 2055년 8월 12일 소아마비 백신 접종에 관한 주정부 보조금 NAID #12166393]

1955년 5월 31일 소아마비 백신 상황에 대한 대통령의 보도 자료 [DDE의 대통령 기록, 공식 파일, Box 511, 117-I-1 Salk Polio Vaccine (6) NAID #12166366]

1958년 5월 17일 소아마비 백신 접종을 지지하는 대통령의 보도 자료 [DDE의 대통령 기록, 공식 파일, Box 511, 117-I-1 Salk Polio Vaccine (10) NAID #12166372]

Salk 백신에 대한 각료 회의록, 1955년 4월 29일 [DDE의 대통령 문서, 각료 시리즈, 상자 5, 55년 4월 29일 NAID #12166404의 각료 회의]

캐비닛 페이퍼, CI-24, "The Salk Vaccine", 1955년 4월 29일 [DDE의 문서, 캐비닛 시리즈, 상자 5, 4/29/55 NAID #12166408의 캐비닛 회의]

Cutter Laboratories 백신에 관한 보도 자료, 1955년 4월 30일 [Oveta Culp Hobby Papers, Box 23, Salk Vaccine-April and May 1955 NAID #12166299]

2차 출처:

돌파구: Richard Carter의 The Saga of Jonas Salk, Trident Press, New York, 1966.

태양 특허: 소아마비와 솔크 백신(Jane S. Smith, William Morrow and Company, Inc., 뉴욕, 1990년).


백신이 미국을 구한 마지막 시간

66년 전, 사람들은 거리에서 포용함으로써 소아마비 백신을 축하했습니다. 우리의 백신 이야기는 더 특별하고 더 복잡합니다.

1955년 4월 12일 아침, 토마스 프랜시스 주니어라는 전염병학자가 앤아버에 있는 미시간 대학교의 래컴 강당에서 무대를 꾸몄습니다. 키가 작고 뚱뚱한 50대 중반의 긴 얼굴에 콧수염을 잘랐던 Francis는 방금 완료한 백신 현장 시험에 대해 90분 동안 강의를 하기 위해 그곳에 있었습니다. 이 시험은 Francis의 연구실에서 박사후 연구원으로 일했던 Jonas Salk가 개발한 폴리오바이러스 백신의 효능을 평가했습니다.

인플루엔자 연구원인 Francis는 제2차 세계 대전 중 복잡한 독감 백신 실험을 능숙하게 지휘한 것으로 과학자들 사이에서 유명했습니다. 그는 Salk에게 포름알데히드 용액에서 많은 양의 바이러스를 무력화시킨 다음 항체 생성을 촉진하기 위해 인간 면역계에 도입하는 "사멸 바이러스" 백신 개발에 필요한 기술을 가르쳤습니다. 오늘날 어떤 생명윤리 위원회도 Francis가 자신이 잘 아는 사람이 개발한 백신에 대한 안전성 시험을 진행하는 것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그 당시에는 규칙이 더 완화되었으며 어쨌든 Francis의 명성은 너무 뛰어났기 때문에 Salk의 전기 작가 Jane S. Smith가 썼듯이 정치적이거나 편파적이거나 불완전합니다."

프랜시스의 강연은 미국 대중들에게 숨 막히게 기다렸다. 소아마비보다 더 많은 공포를 불러일으킨 질병은 거의 없습니다. 20세기 전반기에 여름철 소아마비는 마비와 사망의 여파를 남겼고, 이로 인해 여름 캠프, 영화관, 공공 수영장이 문을 닫게 되었습니다. 신문은 정기적으로 걷거나 숨쉬는 데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의 끔찍한 이미지를 실었습니다. 성인들도 고통을 겪었습니다. 1921년 39세에 바이러스에 감염된 후 Franklin D. Roosevelt는 평생 휠체어나 다리 보호대를 사용해야 했습니다.

루즈벨트는 소아마비 퇴치를 간절히 원했고, 1938년 대통령 재임 2년차에 백신 개발을 목표로 전국 영아 마비 재단(N.I.F.P.)을 설립했습니다. 재단은 MGM 스튜디오에서 전략 회의를 소집했으며, 라디오 스타인 Eddie Cantor는 모든 주요 라디오 쇼가 청취자들에게 "백악관의 대통령에게 직접 동전을 보내라"고 요청하는 데 30초를 할애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다임의 행진". 소아마비는 광고와 매스컴을 통해 가장 먼저 싸운 질병이 되었습니다. 이후 10년 반 동안 유명인사 대변인과 철제 폐나 버팀대에 갇힌 "포스터 어린이"의 사진에 힘입어 미국인의 3분의 2 이상이 문을 들고 다니는 용기에 동전을 넣는 방식으로 백신 개발에 기여했습니다. 문으로.

이제 프란시스가 백신의 효능에 대해 보고할 준비를 하는 동안 부피가 큰 텔레비전 카메라의 지골이 초점을 맞췄습니다. 그는 공유할 좋은 소식이 있었습니다. 청중의 환호를 위해 그는 Salk 백신이 가장 널리 퍼진 폴리오바이러스 변종에 대해 60~70% 효과가 있고 덜 흔한 다른 변종에 대해 90%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모든 것은 그 당시 가장 큰 백신 실험을 통해 밝혀졌습니다.

오후와 저녁 내내 교회 종소리가 미국 전역에 울려 퍼졌습니다. 사람들은 거리로 쏟아져 나왔고, 부모들과 키스하고 포옹하며 기쁨과 안도감으로 아이들을 껴안았습니다. Salk는 즉시 국가 영웅이 되었고, 뉴욕시 대통령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Dwight D. Eisenhower)의 시세 테이프 퍼레이드 제안을 거절하고 그를 백악관으로 초대했고, 나중에는 의회에 그에게 의회 금메달을 수여하도록 요청했습니다. 그날 밤, 동료의 집 부엌에서 신문, 잡지, 라디오 보도, 텔레비전 뉴스 방송에 이름을 알리고 있는 Salk는 자신의 첫 번째 네트워크 TV 인터뷰를 Edward R. Murrow에게 했습니다. See It Now”는 1년 전 Joseph McCarthy 상원의원의 전술을 폭로했습니다. 머로우는 감탄하며 얼굴을 붉히며 의사에게 "이 백신에 대한 특허는 누구에게 있습니까?"라고 물었다. "사람들." Salk가 늠름하게 말했다. “특허가 없습니다. 태양에 특허를 낼 수 있습니까?”

그 후 며칠 동안 학생들은 교사로부터 Salk에게 감사 편지를 쓰라는 지시를 받았습니다. 그에게 명예 학위를 수여하기 위해 대학들이 줄을 섰다. 수백만 명의 미국 의사, 간호사 및 부모가 17년 동안 예상했던 주사를 사용하여 자녀에게 소아마비 백신을 접종하는 심각한 사업에 착수했습니다.

1955년과 2021년의 봄을 비교하는 것은 우리 자신의 순간을 조금 더 명확하게 보는 것입니다. 규모, 영향 및 복잡성 면에서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은 최근 역사상 거의 모든 전염병을 훨씬 능가했으며 이를 끝내는 백신은 어떤 면에서도 과거의 백신보다 과학적으로 더 인상적입니다. . 그러나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은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계절의 중대함을 느끼기가 어렵습니다. 1950년대의 미국인들은 소아마비 퇴치에 대해 부끄럽지 않게 기뻐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의 백신을 축하하는 데 이상하게 불확실합니다.

우리가 주저하는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프랜시스 시대의 미국인들은 1954년까지 소아마비 치료제를 기다리며 수십 년을 보냈습니다. 프랜시스가 백신 현장 시험을 시작했을 때, 아이젠하워 대통령의 이름을 읊을 수 있는 사람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솔크 백신에 대해 알고 있었습니다. 대조적으로, 우리 백신의 개발은 혼란스러운 단일 팬데믹 한 해 동안 전개되었으며, 그로부터 우리는 여전히 비틀거리고 있습니다.

대한 임상 시험 코로나-19백신에는 수만 명의 참가자가 참여했지만 대부분이 대중의 눈에 띄지 않고 발생했으며 주로 기술적인 연습으로 여겨졌습니다. 그러나 Francis 재판은 일단 시작되면 지속적이고 세심한 대중의 관심을 받는 주제였습니다. 그 이유는 대부분 어린이를 대상으로 했기 때문입니다. 217개 지역에 살고 있는 200만 가족은 다임스의 행진을 통해 이루어진 기금 모금 활동과 같이 자녀가 "소아마비 개척자"가 되도록 서명했습니다. (결국 65만 명의 어린이가 실험 기간 동안 백신을 맞고 백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위약을 맞았습니다.)

1955년에는 단 하나의 소아마비 백신이 있었습니다. 오늘날 미국인들은 다음 세 가지 중 하나를 받고 있습니다. 코로나-19개 백신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승인했습니다. (다른 국가에서 더 많은 백신이 생산되고 테스트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제공되는 3가지 백신은 Pfizer, Moderna 및 Johnson & Johnson이 제조하며 투여 방식이 다릅니다. 한 번 또는 두 번? 21일 또는 28일의 간격을 두고 있습니까? 그리고 관심 있는 미국인들은 각각에 대한 통계를 검토하여 효능(이상적이고 실험적인 조건에서 백신의 성능)과 유효성(실제 세계에서의 성능) 간의 차이를 구문 분석하는 자신을 발견합니다. 사람들은 어느 것을 선택해야 하는지 스스로에게 묻고 있습니다.

단일 백신이 없는 것처럼 우상화할 유일한 의료 영웅은 없습니다. 앤서니 파우치(Anthony Fauci)와 다른 사람들은 조 바이든(Joe Biden)이 매우 뛰어난 의사, 과학자 및 행정가로 구성된 팀을 임명한 미국인들에게 전염병을 설명하는 중요한 작업을 수행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전염병의 첫 해에 우리를 이끌어줄 조나스 솔크와 같은 과학적 인물이 없었습니다. 가장 크게 떠오른 인물은 도널드 트럼프였습니다. 트럼프의 우위는 더 큰 변화를 상징합니다. 1950년대에는 과학과 정치적 리더십에 대한 신뢰가 높았지만 우리 시대는 정부에 대한 불신이 만연한 것이 특징입니다. 과학은 종종 편향된 것으로 간주되며, 반백신주의자와 정치적 기회주의자들은 백신에 대한 주저함을 이데올로기의 한 형태로 바꿉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축하 퍼레이드는 할 수 없습니다. 코로나-19개의 백신이 우리가 여전히 거리에서 받아들이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사망자 수는 계속 증가하고 변종은 확산되고 있으며, 1년을 내부에서 보낸 사람들은 둔감한 감정의 불쾌감 속에 살고 있습니다. 이러한 요인들도 우리가 경험하고 있는 순간에 대한 인식을 흐리게 합니다.

이 중 어느 것도 소아마비 백신의 이야기가 온통 환호와 빛이었다고 말하는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두 번의 스캔들로 훼손됐다. 첫 번째는 Francis가 연설을 마친 직후에 나왔습니다. Francis의 연설은 주요 과학적 발표의 모델이었지만 앞줄에 앉아 있는 Salk는 눈에 띄게 불행했습니다. 대머리에 안경을 쓴 40세의 그는 Francis의 뒤를 이어 무대에 올라 Francis가 인용한 60%, 70%, 90%의 효능에 대해 논쟁하기 시작했습니다. 그의 백신이 세 가지 소아마비 바이러스 변종에 대해 100% 효과적이지 않은 이유는 수은 기반의 방부제이자 방부제인 Merthiolate가 그의 의사와 달리 실험 중에 추가되었기 때문이라고 Salk는 말했습니다. Salk는 그의 새로운 Merthiolate가 없는 백신의 최신 버전이 "백신 접종을 받은 모든 사람들의 마비로부터 100% 보호로 이어질 수 있다"고 선언했습니다.

프란시스는 화가 났습니다. “도대체 무엇을 위해 그런 말을 했어?” 그는 Salk가 무대 뒤에서 도착했을 때 고함을 질렀다. "당신은 100% 효과를 주장할 수 있는 위치에 없습니다." Salk는 Francis의 재판을 비판함으로써 테스트되지 않은 백신 버전의 효능에 대해 공개적으로 추측했으며, 그는 또한 1950년대 과학을 지배했던 예의범절을 위반했습니다. 그 당시 만연한 반유대주의는 과학계의 많은 사람들이 그를 결코 용서하지 않았다는 사실에 기여했을 것입니다. 솔크는 전 세계적으로 존경을 받았지만(그는 결국 캘리포니아 주 라호야 절벽에 위치한 솔크 생물학 연구소를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노벨상을 받지 못했고 국립 과학 아카데미 회원으로 선출되지도 못했습니다. 사건이 있은 지 10년이 지난 후 그는 "나는 앤아버에 의해 상처를 입지 않았다"고 한탄했습니다.

두 번째 스캔들은 훨씬 더 충격적이었습니다. 아이젠하워 행정부는 와이어스(Wyeth), 파크 데이비스(Parke-Davis), 일라이 릴리(Eli Lilly), 샤프 앤 앰프 도메(Sharp & Dohme), 피트만 무어(Pitman-Moore), 커터 연구소(Cutter Laboratories) 등 6개 제약 회사가 부족을 피하기 위해 Salk 백신을 제조하고 이익을 얻도록 허용했으며, 이 회사들은 이전에 수억 도즈를 생산했습니다. 프랜시스 재판이 완료되었습니다. 1954년 8월, 버니스 에디(Bernice Eddy)라는 국립 보건원(National Institutes of Health)의 백신 과학자는 커터 연구소(Cutter Laboratories)에서 생산한 백신에 대한 몇 가지 놀라운 문제를 보고했습니다. Eddy의 주요 임무 중 하나는 백신의 무작위 샘플을 원숭이에게 주입하는 것이었습니다. "우리는 많은 마비된 원숭이를 얻기 시작했습니다."라고 그녀는 커터 백신에 대해 말했습니다. Eddy는 즉시 상사에게 문제를 보고했지만 아무에게도 보고하지 않았습니다.

이듬해, Francis의 Ann Arbor 강의 직후, Julius Youngner라는 생물학자는 Cutter 공장을 조사하기 위해 캘리포니아 버클리로 여행했습니다. Salk의 오른팔인 Youngner는 실험실이 얼마나 지저분한지에 놀랐습니다. 살아있는 바이러스가 들어 있는 탱크는 비활성 바이러스가 들어 있는 탱크와 같은 방에 보관되었습니다. Youngner가 회사의 백신 생산 프로토콜을 검토해 달라고 요청했을 때 그의 요청은 독점이라는 이유로 거부되었습니다. (Youngner가 개발을 도왔다는 점에서 이것은 아이러니 하다.) Youngner는 N.F.I.P. 그리고 N.I.H. 그가 그렇게 했는지는 불분명하다.

1955년 4월에 커터 백신이 출하되어 중서부 전역의 미국 어린이들에게 주입되었습니다. 며칠 만에 그들 중 약 7만 명이 가벼운 소아마비로 발전했습니다. 200명은 영구적으로 마비되었고 10명은 사망했습니다. 그들은 나중에 살아있는 소아마비 바이러스가 포함된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후속 집단 소송에서 Cutter Laboratories는 재정적 책임이 있지만 과실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돌이켜보면 Cutter의 끔찍한 실수는 정부 관리와 과학자 간의 의사 소통 실패와 동일했습니다. 신중한 현장 시험을 거친 후 성급한 제조 및 유통 과정 자체가 위험 요소임이 밝혀졌습니다. 커터가 제조한 모든 소아마비 백신 상자에는 블록 글자로 일종의 경고가 새겨져 있었습니다.서두르다.”


2021년 역사의 교훈

이 이야기는 이제 막 시작되고 있는 COVID-19 백신 배포와 관련된 몇 가지 교훈을 제공합니다.

첫째, 긴급 구명 의료 제품에 대한 연방 조정이 중요합니다.

연방 정부는 소아마비 백신에 대한 적극적인 감독 및 조정 역할을 거부했지만 여전히 신용을 원했습니다. 연방 보건, 교육 및 복지부(현 보건 복지부)는 사립 학교 기반 프로그램 이외의 배포 계획은 제공하지 않았습니다.

부서는 영구적인 과학적 허가 패널을 모으기 전에 백신이 처음 투여된 후 한 달을 기다렸습니다. 그 지연은 보건, 교육 및 복지 장관 Oveta Culp Hobby의 이념적 반대보다 공식적인 절차와 관련이 있습니다.

취미는 백신이 승인되기 불과 ​​몇 달 전에 취임한 정치 임명자였습니다. 그녀는 개인의 손에 맡기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 문제에 연방 정부를 참여시키는 것을 꺼리고 "사회화 된 의학"에 대한 자주 언급되는 두려움은 안전 점검이 백신을 생산하는 사설 연구소에 맡겨야 한다는 것을 의미했습니다. 결과는 즉시 심각한 문제와 심지어 피할 수 있는 죽음을 초래했습니다.

둘째, 소아마비 백신 배포 과정은 연방 정부가 대중의 신뢰를 받을 만한 방식으로 행동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주었습니다.

소아마비 백신 배포의 희망적인 첫 몇 주 동안, 주사를 맞기 위해 줄을 서 있는 우리는 주사를 맞는 것 외에는 거의 두려워하지 않았습니다. 빠르게 바뀌었습니다.

실제로 일부 어린이들이 총격에 의해 피해를 입은 경우, 정부 관리의 난독화, 서투른 설명 및 지연된 대응으로 인해 전체 생산 및 유통 과정이 혼란과 의심에 휩싸였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와 백신에 대한 신뢰가 무너졌다. Gallup 여론 조사에 따르면 1955년 6월까지 응답한 부모의 거의 절반이 더 이상 백신 접종을 하지 않겠다고 말했으며 전체 소아마비 예방 접종은 3회 접종이 필요했습니다. 1958년에 일부 제약 회사는 "대중의 무관심"을 이유로 생산을 중단했습니다. 1959년에 소아마비가 전년도보다 두 배나 급증한 놀라운 증가세를 목격한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오늘날, COVID-19는 이미 고도로 정치화되어 있습니다. 여론 조사에 따르면 소수의 미국인이 백신 복용을 거부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알러지 반응에 대한 흩어진 보고는 아이젠하워 행정부의 부인이 아니라 질병통제예방센터의 정직하고 현실적인 대응을 낳았습니다. 특히 여러 번 접종해야 하는 백신(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 모두 21일 또는 28일 간격으로 2회 접종해야 함)의 경우 대량 접종을 하려면 첫 번째 접종에 대한 초기 의지뿐만 아니라 사람들을 확보하기에 충분한 신뢰 유지가 필요합니다. 후속 조치를 위해 다시.

두 질병의 성격과 위협, 백신 기술 등 소아마비 백신이 보급된 시대와 오늘날의 사회정치적 맥락에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 그러나 COVID-19 대유행은 과거에 저지른 실수와 당혹스러운 유사점을 거듭해서 드러냈습니다. 좋은 소식은 예방 접종이 효과가 있다는 것입니다. 1979년 이후 미국에서 소아마비 발병 사례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 기사는 학술 전문가의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비영리 뉴스 사이트인 Conversation에서 다시 게시되었습니다. 작성자: 버트 스펙터, 노스이스턴 대학교.

Bert Spector는 이 기사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회사 또는 조직에서 일하거나, 컨설팅하거나, 주식을 소유하거나 자금을 받지 않으며, 학업 약속 외에 관련 제휴를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소아마비 백신 박람회가 오늘날의 예방 접종 운동에 관해 우리에게 가르쳐 줄 수 있는 것

최초의 소아마비 백신은 예방하려는 질병을 퍼뜨렸습니다.

나는 1955년 봄에 St. Louis' Hamilton 초등학교의 체육관에서 동료 1학년생들의 긴 줄에 초조하게 빠졌습니다. 우리는 새로운 소아마비 백신의 첫 번째 주사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국립 영아 마비 재단(National Foundation for Infantile Paralysis)은 연례 행진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기금으로 Jonas Salk가 개발한 백신에 대한 현장 테스트를 후원했습니다. 비영리 단체는 초등학교에서 동시 시행되는 접종을 통해 전국의 모든 1, 2학년 학생들에게 접종할 수 있는 충분한 양을 확보했습니다. 목표는 3개월 동안 3000만 샷을 던지는 것이었다.

60여 년이 지난 지금,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 사용 승인에 따라 두 가지 COVID-19 백신의 출시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매일 수십만 건의 새로운 사례가 계속 진단되고 있는 반면, 주에서는 불안정하고 실망스러울 정도로 느린 전달 과정에서 이들을 관리하기 시작했습니다.

반드시 위안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새로운 약물, 특히 무서운 전염병을 다루기 위한 약물의 대량 배포 초기 및 몇 주에 좌절할 수밖에 없다는 점을 인식하는 것이 유용합니다.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 대통령 도서관에서 수집한 논문에 기록된 대로 복잡한 소아마비 백신 유통 과정을 조사한 후에야 어린 시절의 기억이 실제로 얼마나 편파적인지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65년 전 백신 보급

소아마비 예방 주사를 맞은 후 부모님의 안도감이 생각납니다.

소아마비 바이러스는 감염되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독감과 유사한 증상을 일으킵니다. 그러나 소수의 감염자에서는 뇌와 척수가 영향을 받는 소아마비가 마비를 일으키거나 심지어 사망에 이르게 할 수도 있습니다. Salk의 백신이 배포되면서 어린이와 청소년의 두려운 스토커가 길들여진 것처럼 보였습니다. 그러나 며칠 만에 초기 대량 접종 프로그램이 중단되었습니다.

정부가 Salk 백신을 허가한 직후, 국립영아마비재단은 주식의 약 90%인 900만 달러(현재 약 8,700만 달러) 상당의 백신을 민간 제약회사와 계약했습니다. 국내 1, 2학년들에게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첫 번째 접종 후 불과 2주 만에 공중 보건 서비스는 접종한 6명의 어린이가 소아마비에 걸렸다고 보고했습니다.

그러한 사건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일부 총알이 예방해야 할 질병을 유발하고 있음이 분명해졌습니다. 한 실험실에서 부주의하게 불순물이 섞인 용량을 방출했습니다.

상당한 뒤죽박죽과 노골적인 부인 후, 군의관 Leonard Steele은 먼저 모든 오염된 백신을 시장에서 철수했습니다. 그런 다음 초기 접종 후 한 달도 채 안되어 미국은 유통을 완전히 중단했습니다. 1960년 Albert Sabin이 만든 새로운 소아마비 백신이 출시되고 나서야 대중의 신뢰가 회복되었습니다.

2021년 역사의 교훈

이 이야기는 이제 막 시작되고 있는 COVID-19 백신 배포와 관련된 몇 가지 교훈을 제공합니다.

첫째, 긴급 구명 의료 제품에 대한 연방 조정이 중요합니다.

연방 정부는 소아마비 백신에 대한 적극적인 감독 및 조정 역할을 거부했지만 여전히 신용을 원했습니다. 연방 보건, 교육 및 복지부(현 보건 복지부)는 사립 학교 기반 프로그램 이외의 배포 계획은 제공하지 않았습니다.

부서는 영구적인 과학적 허가 패널을 모으기 전에 백신이 처음 투여된 후 한 달을 기다렸습니다. 그 지연은 보건, 교육 및 복지 장관 Oveta Culp Hobby의 이념적 반대보다 공식적인 절차와 관련이 있습니다.

취미는 백신이 승인되기 불과 ​​몇 달 전에 취임한 정치 임명자였습니다. 그녀는 개인의 손에 맡기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 문제에 연방 정부를 참여시키는 것을 꺼리고 "사회화 된 의학"에 대한 두려움을 자주 말하면서 백신을 생산하는 사설 연구소에 안전 점검을 맡길 것입니다. 결과는 즉시 심각한 문제와 심지어 피할 수 있는 죽음을 초래했습니다.

둘째, 소아마비 백신 배포 과정은 연방 정부가 대중의 신뢰를 받을 만한 방식으로 행동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주었습니다.

소아마비 백신 배포의 희망적인 첫 몇 주 동안, 주사를 맞기 위해 줄을 서 있는 우리는 주사를 맞는 것 외에는 거의 두려워하지 않았습니다. 빠르게 바뀌었습니다.

실제로 일부 어린이들이 총격에 의해 피해를 입은 경우, 정부 관리의 난독화, 서투른 설명 및 지연된 대응으로 인해 전체 생산 및 유통 과정이 혼란과 의심에 휩싸였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와 백신에 대한 신뢰가 무너졌다. Gallup 여론 조사에 따르면 1955년 6월까지 응답한 부모의 거의 절반이 더 이상 백신 접종을 하지 않겠다고 말했으며 전체 소아마비 예방 접종은 3회 접종이 필요했습니다. 1958년에 일부 제약 회사는 “대중의 무관심”을 이유로 생산을 중단했습니다. 1959년에 소아마비가 전년도에 비해 두 배나 급증한 놀라운 증가를 목격한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오늘날, COVID-19는 이미 고도로 정치화되어 있습니다. 여론 조사에 따르면 소수의 미국인이 백신 복용을 거부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알러지 반응에 대한 산발적인 보고는 아이젠하워 행정부의 부인이 아니라 질병통제예방센터의 정직하고 현실적인 대응을 낳았습니다. 특히 여러 번 접종해야 하는 백신(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 모두 21일 또는 28일 간격으로 2회 접종해야 함)의 경우 대량 접종을 하려면 첫 번째 접종에 대한 초기 의지뿐만 아니라 사람들을 확보하기에 충분한 신뢰 유지가 필요합니다. 후속 조치를 위해 다시.

두 질병의 성격과 위협, 백신 기술 등 소아마비 백신이 보급된 시대와 오늘날의 사회정치적 맥락에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 그러나 COVID-19 대유행은 과거에 저지른 실수와 당황스러운 유사점을 거듭해서 드러냈습니다. 좋은 소식은 예방 접종이 효과가 있다는 것입니다. 1979년 이후 미국에서 소아마비 발병 사례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Bert Spector, 노스이스턴 대학교 D'Amore-McKim 경영대학원 국제 비즈니스 및 전략 부교수

이 기사는 Creative Commons 라이선스에 따라 The Conversation에서 다시 게시됩니다. 원본 기사를 읽으십시오.


소크 소아마비 백신: '역사상 가장 위대한 공중 보건 실험'

그러나 그것은 정확히 1954년에 일어난 일입니다. 광란에 빠진 미국 부모들은 - 소아마비의 공포를 물리칠 수 있는 모든 것을 찾던 - 180만 명 이상의 아이들을 실험 대상으로 제공했습니다. They included 600,000 kids who would be injected with either a new polio vaccine or a placebo.

Equally remarkable, the Salk polio vaccine trial stands as the largest peacetime mobilization of volunteers in American history, requiring the efforts of 325,000 doctors, nurses, educators and private citizens -- with no money from federal grants or pharmaceutical companies. The results were tracked by volunteers using pencils and paper.

And it lasted just one year, with officials hopeful at the outset that they would be able to begin giving the vaccine to children within weeks of the final results.

Almost 2 million American kids stuck out their arms for an unheard-of test as Jonas Salk set out to prove his vaccine worked Credit: HealthDay

"I can't imagine what the disease would be today that could get that many parents to sign up their children for an experimental vaccine trial," said Daniel Wilson, a history professor at Muhlenberg College in Allentown, Pa., who has written three books on the history of polio in the United States and is himself a polio survivor. "I think it's a measure of how much people feared polio that mothers and fathers were willing to accept the word of researchers that the vaccine was safe."

Financing for the trial came from donations made to the National Foundation for Infantile Paralysis -- the forerunner of the March of Dimes. The foundation was created in 1938 by President Franklin D. Roosevelt and his law partner, Basil O'Connor.

Get the latest news on Long Island's reopening from COVID-19 restrictions, updated safety guidelines and vaccination rates.

By clicking Sign up, you agree to our privacy policy.

Roosevelt had a profoundly personal interest in defeating polio -- the disease left him crippled in 1921 at age 39, and he spent his entire presidency in leg braces, confined to a wheelchair, unable to even get up by himself.

The National Foundation spent $7.5 million in donations -- $66.3 million in today's dollars -- to initiate, organize and run the vaccine trial, with little participation from the federal government.

"That's what makes it the greatest public health experiment in history," said David Oshinsky, who wrote the Pulitzer Prize-winning book Polio: An American Story. "It's not just the success of the trials. It's the incredible organization involved, with tens of thousands of mothers and families coming together to save their children. And it was all done privately. That's what makes this so incredible."

There was enormous pressure to get the field trial under way in advance of the 1954 polio season. Polio epidemics took place during the summer, with the number of cases rising through June and July and peaking in August.

"We realized we wanted to get it accomplished in 1954, early enough that it could possibly have an impact on that year's polio season," said David Rose, archivist for the March of Dimes.

A grass-roots movement without precedent

The National Foundation for Infantile Paralysis already had a nationwide network of health officials, medical professionals, elementary educators and volunteers in place to help respond to polio outbreaks. These were the same people who would form the workforce needed for the clinical trial. In addition, the foundation's annual "Mother's March" raised millions in dimes and dollars each year, which was used for polio research and aid to communities enduring polio epidemics.

Some of that money had funded Dr. Jonas Salk's creation in 1952 of an experimental "killed-virus" polio vaccine, and his subsequent experiments that proved the vaccine's safety in humans.

Basil O'Connor and the National Foundation's scientific advisors had taken a keen interest in Salk's vaccine, especially when his early experiments suggested that it increased the level of polio antibodies in a person's blood without any ill effects. So plans were made for the national trial.

O'Connor announced in November 1953 that the field trial would begin the following spring, and would be based on an "observed-control" design. That meant one group of children would receive the vaccine, and another group of kids in the same age range would be observed but not injected with either the vaccine or a placebo.

There were, of course, major concerns. Some questioned whether the National Foundation could perform an impartial evaluation of a vaccine that it had had a hand in creating. They also expressed doubts about the "observed control" design of the trial.

The problem with the "observed-control" approach was that middle- and upper-class neighborhoods were more likely to suffer a polio outbreak than poorer areas. The reason: better sanitation, which meant less exposure to germs and resulting immunity, said Dr. Peter Salk, Jonas Salk's son and president of the Jonas Salk Legacy Foundation.

"The concern was that the children who would end up receiving the real vaccine would be from a different social cut from those who would serve as observed controls," Salk said. "It was the wealthier neighborhoods that had more polio. If you took kids from the wealthier areas, they would have a higher risk of polio, and those kids would be expected to have a higher incidence than controls."

To counter potential charges of scientific bias, the National Foundation turned the polio vaccine field trial over to Jonas Salk's mentor, Dr. Thomas Francis, Jr., a virologist at the University of Michigan who had worked with Salk years before on an influenza vaccine.

Francis established the Poliomyelitis Vaccine Evaluation Center at the University of Michigan, which would guide the trial and independently analyze the results.

Soon after taking charge, Francis announced that the trial would be conducted using two separate "arms." One arm would follow the "observed-control" design originally proposed by the National Foundation. The second arm would utilize a "placebo-control" design, with half the children getting the vaccine and the other half a placebo.

Salk himself, who had only a supporting role in the massive undertaking, initially resisted the idea of a "placebo-control" trial, arguing that doctors shouldn't be giving kids something that deliberately would not protect them against polio, his son recalled.

"Very fortunately, my father ended up yielding to the forces at work, which was that the only way it would be possible to convince anyone and to understand the effectiveness of the vaccine would be to use a placebo-controlled design," said Peter Salk.

Legions of proud 'Polio Pioneers'

Between April 26 and July 10, 1954, volunteers distributed Salk's series of three polio shots. In all, more than 443,000 children received at least one polio inoculation, while more than 210,000 received a placebo, according to the March of Dimes.

"There were three shots and it was a double-blind study," Oshinsky said. "Neither the child nor the caregiver knew who was receiving the vaccine or a placebo, so the paperwork was enormous."

All the kids in the trials became known as the "Polio Pioneers," and each received what would become a much-treasured Polio Pioneer metal pin and certificate of membership signed by O'Connor himself.

Bonnie Yarry of Maitland, Fla., still had her Polio Pioneer pin and certificate in 2005 when she wrote a personal remembrance for the non-profit group Post-Polio Health International.

Calling herself a "tiny peg in Dr. Salk's success story," Yarry recalled how her New York City second grade class at monthly intervals "traipsed down to P.S. 148's makeshift infirmary, a kindergarten classroom filled with New York Health Department doctors and nurses prepared to inoculate us."

"With butterflies in my stomach, I stuck out my arm, never looked at the needle, waited for the prick and then the pain," Yarry wrote. "I heard others cry, but I didn't."

The Salk vaccine trial also served as one of the earliest and largest examples of informed consent, the process by which researchers get permission to experiment on human subjects, Oshinsky said.

"Parents actually signed a piece of paper saying, 'I give my consent to have my child participate in this experiment,' " he said.

Researchers spent the rest of 1954 following the health of all the children, and taking blood samples from 40,000 kids in the study to examine their antibody response.

Through three months of winter and the early spring of 1955, the researchers analyzed and evaluated the data gathered on inoculation, blood samples, and resulting cases of polio. Much of the work was done by hand, although some computations were performed using punch cards that were fed into a primitive computer the size of a room, Oshinsky said.

People were on pins and needles waiting for the results of the trial. Even Salk himself knew nothing about how the analysis was proceeding, his son said.

Then, just one year after the trial started, the National Foundation announced the results: The Salk vaccine proved 80 to 90 percent effective in preventing polio.

"The vaccine works. It is safe, effective and potent," stated the press release issued by the National Foundation on Tuesday, April 12, 1955. It concluded, "There can be no doubt now that children can be inoculated successfully against polio."

뉴욕 타임즈 blared the news with a banner headline: "SALK POLIO VACCINE PROVES SUCCESS MILLIONS WILL BE IMMUNIZED SOON CITY SCHOOLS BEGIN SHOTS APRIL 25."

"Salk became sort of an instant hero," said Muhlenberg College's Wilson. "He appeared on the cover of 시간 잡지. He really was celebrated. [President Dwight] Eisenhower entertained him at the White House."

For some children, however, the vaccine came too late. Wilson contracted polio at age 5 in September 1955, months after the vaccine's success had been announced.

"The vaccine was out and available in the fall of 1955, but it was in short supply at that time in rural Wisconsin," said Wilson, who lived in Wausau back then. "I was a year short of going to school, and so I didn't get the vaccine." Now 64, he has had lifelong health problems due to his childhood polio.

Once Salk's vaccine became widely available, Oshinsky said, it saved the lives of tens of thousands of children in the United States and Canada.

And by 1961, the rate of polio had dropped by 96 percent in the United States, thanks to the Salk vaccine, according to the March of Dimes.

Salk's legacy, however, extends far beyond his vaccine. Oshinsky contends that Salk's true contribution to science was his demonstration that a killed virus vaccine could be as effective as using a live virus. The flu shot people receive every year is a killed virus vaccine, as are modern vaccines that protect against typhoid, cholera and whooping cough, he said.

"Jonas Salk showed that a killed virus vaccine would work and would be damned effective in fighting disease," Oshinsky said. "This was something that virologists of the day pooh-poohed. And Salk proved them wrong."

But Salk's vaccine, still available and the primary polio vaccine for the United States, isn't as widely used across the globe today as the live virus polio vaccine developed by his rival, Dr. Albert Sabin.

Sabin, a Polish medical researcher who become a naturalized U.S. citizen in 1930, tested the effectiveness of his oral vaccine on at least 100 million people in the USSR and other countries between 1955 and 1961.

His vaccine proved even better at preventing polio, and much easier to deliver.

"You can give it in drops, you can put the drops on sugar cubes," Wilson said. "You don't need to have an expert doctor or nurse to give the vaccine. Sabin's vaccine was the vaccine to bring polio to the edge of eradication."

However, Sabin's vaccine doesn't completely eradicate polio, because a minute number of children given the live virus vaccine will actually contract polio, Oshinsky said.

"When you get the numbers way, way down, you have to come in with the Salk vaccine to finish it off," Oshinsky noted.

He added, "I don't think the irony would be lost on Sabin or Salk, two scientific rivals who truly did not like each other. We need both their vaccines to end polio forever. We can't do it with just one of them."

The fight against polio continues to this day in many countries. To learn more, visit the U.S.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To read about the lasting legacy of Dr. Jonas Salk's polio vaccine, click here.

To read part one of HealthDay's two-part series on Dr. Salk's revolutionary vaccine for polio, click here.

Paul Alexander, of Dallas, has spent 61 of his 67 years imprisoned in an iron lung. But that's just a part of his remarkable life. To read his story, click here.


The Epidemic That Preyed on Children

“Do you want to spend the rest of your life in an iron lung?” Children heard these words during polio outbreaks when they begged to play outside.

About the author: David Oshinsky is a history professor at New York University and the director of the Division of Medical Humanities at NYU Langone Health.

In the late spring of 1949, the local newspaper in San Angelo, Texas, reported that a child had been rushed to the hospital with a fever, aching joints, and mild paralysis of the legs—the telltale signs of polio. A city of 50,000, dotted with oil rigs and cattle ranches, San Angelo was no stranger to the disease. Each year following World War II, polio would arrive like clockwork as summer approached, striking down a child or two before burning itself out.

Within days that spring, however, the hospital’s ICU was overflowing with children, most in critical condition, and mild concern turned to panic. “Polio Takes Seventh Life,” screamed the banner headline. “San Angelo Pastors Appeal for Divine Help in Plague.”

Prayer proved insufficient. For the first time in anyone’s memory, social distancing took hold. The city council voted to close theaters, bars, bowling alleys, and the municipal swimming pool. Tanker trucks sprayed DDT, singling out the open pit toilets on the “Negro” and “Mexican” side of town. Tourist traffic disappeared. The locals stopped handling money, and some refused to speak on the telephone, believing that germs traveled through the transmission lines. Known for its neighborliness, San Angelo quickly ditched the niceties that it once took for granted. “We got to the point that nobody could comprehend,” a pediatrician recalled, “when people would not even shake hands.”

Although polio is only a memory in the United States, the current pandemic is stirring up feelings analogous to when this insidious crippler terrified a nation. Like the Great Influenza of 1918, polio offers historical perspective. Both the poliovirus and the coronavirus rely on “silent carriers”—those showing no immediate symptoms—to spread the disease, inciting a fearful sense of uncertainty. Both target specific, if dramatically different, age groups: COVID-19 seems especially lethal for the elderly, polio for the young.

In San Angelo, some businesses remained open, simply hoping to survive. The local cleaning establishment vowed to disinfect its equipment before each pressing and wash. The Sherwin-Williams Paint and Hardware Company promised its loyal customers toxic bug spray free of charge. (“Bring your own container,” it advised.) Agents hawked special “polio insurance,” while the town chiropractor boasted that he could prevent the disease by “keeping your child’s body correctly adjusted.”

The epidemic lasted until early fall, when the cool winds of October helped extinguish its destructive reach. In 1949, the United States reported about 40,000 polio cases, one for every 3,775 people. San Angelo, meanwhile, reported 420 cases, one for every 124 people. Eighty-four of the city’s children would be permanently paralyzed, and 28 would die. The San Angelo polio outbreak would stack up, percentage-wise, as one of the most destructive ever recorded anywhere in the world.

Numbers aside, its patterns were all too familiar. The epidemic preyed on children, doing its worst damage in the summer months. It appeared to hit the tidy, stable neighborhoods of San Angelo far harder than those marked by poverty and squalor, a reversal of the belief that filth triggers disease. Much remains unknown about polio because the development of two effective vaccines in the 1950s and early ’60s made further research moot. Why did it strike almost exclusively in warm weather? Why did most of its victims appear to come from middle-class surroundings? And why was 감염병 유행 polio primarily a disease of the 20th century that struck the world’s more developed nations, especially the United States?

There are no certain answers. Some believe that polio, a virus transmitted primarily through oral-fecal contact, not airborne droplets as with the coronavirus, is uniquely suited to warm-weather transmission. Others see polio’s dramatic spread in the 1940s and ’50s in terms of cleanliness. As Americans grew more germ-conscious and sanitary-minded, there was less chance that they would encounter poliovirus very early in life, when the disease is milder and maternal antibodies provide temporary protection.

“Do you want to spend the rest of your life in an iron lung?” Children heard these words when they begged to go swimming or play outside, when they jumped through a puddle or licked a friend’s ice-cream cone, when they refused to take a nap or balked at the daily home polio test (“Chin to chest, touch your toes”). Hitting with full force at the very height of the Baby Boom era, a time of unprecedented prosperity and population growth, polio became the crack in the middle-class picture window, a summer plague dotted with visual reminders: wheelchairs, crutches, leg braces, breathing devices, withered limbs.

The coronavirus, too, reminds us of our limits. The richest nation on Earth seems unable, at present, to offer health providers the basic supplies and protection they need to fight this pandemic. We face COVID-19 as we have faced so much else in recent years: divided by partisanship and ignorance, bombarded with mixed messages, uncertain of what constitutes proper behavior during a crisis. It should chasten us to know that Americans came together during the polio era to fight the disease with fewer tools than we have now but with greater purpose and determination.

The great polio epidemic struck at a time when the federal government wasn’t much involved in the medical problems of the citizenry. The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had a small budget, the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was barely up and running, and the Cabinet-level Department of Health, Education, and Welfare wouldn’t be created until 1953. (President Dwight Eisenhower could barely remember its name, calling it “Health, Welfare, and Whatnot.”) Virtually all of the research, publicity, and patient support surrounding polio was accomplished by a single private charity, the March of Dimes, which raised hundreds of millions of dollars with its promise to end the scourge in a single generation.

Celebrities from Bing Crosby to Elvis Presley to Marilyn Monroe implored Americans to donate their spare change. And millions of volunteers went door to door to collect dimes and quarters in tin cans and mason jars. The money raised exceeded the contributions of every other charity put together, with the exception of the Red Cross. In 1954, America’s parents lined up their children, almost 2 million strong, for the largest public-health experiment in our history, the Salk polio-vaccine trials, run by the March of Dimes with virtually no government oversight. It was partly a matter of risk versus reward—the terror of polio far outweighed the potential dangers of the vaccine. But there was more: Polio’s conquest represented a milestone for voluntarism and public-spiritedness. When Eisenhower invited Jonas Salk to the White House, the president choked back tears as he thanked the young researcher who had developed the polio vaccine for saving the world’s children. There was no grandstanding, no attempt to share credit. The victory belonged to science, and to the people.

Although that moment seems unrecognizable today, the victory will come nonetheless.


History of Salk

In 1957, Jonas Salk, developer of the first safe and effective polio vaccine, began his quest to fulfill his second dream: create a collaborative environment where researchers could explore the basic principles of life and contemplate the wider implications of their discoveries for the future of humanity.

Gifted with 27 acres overlooking the Pacific Ocean by the City of San Diego in 1960, Salk partnered with architect Louis Kahn to design such a research center. He summarized his aesthetic objectives by telling Kahn to “create a facility worthy of a visit by Picasso.”

With financial support from the National Foundation/March of Dimes, the Salk Institute for Biological Studies opened its doors in 1963. In addition to Salk, the first Resident Fellows were Jacob Bronowski, Melvin Cohn, Renato Dulbecco, Edwin Lennox and Leslie Orgel. The Nonresident Fellows were Leo Szilard, Francis Crick, Salvador Luria, Jacques Monod and Warren Weaver.

The major study areas are aging and regenerative medicine, cancer biology, immune system biology, metabolism and diabetes, neuroscience and neurological disorders and plant biology. Salk research provides new understanding and potential treatments for a range of diseases, from AIDS and Alzheimer’s to cancer and cardiovascular disorders. Discoveries by plant biologists are paving the way to improving the quality and quantity of the world’s food supply and to addressing critical environmental problems, including global warming.

The Institute is supported by research grants from the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private foundations and individuals who value scientific trailblazing. The March of Dimes, which has backed the Institute since its inception, continues to contribute financially every year.

As its first director, Salk said of his eponymous institute: “The Salk Institute is a curious place, not easily understood, and the reason for it is that this is a place in the process of creation. It is being created and is engaged in studies of creation. We cannot be certain what will happen here, but we can be certain it will contribute to the welfare and understanding of man.”

For more details about the history of the Salk Institute, click here for information about the “Genesis of The Salk Institute”. Written by Suzanne Bourgeois, Professor Emerita and Founding Director of the Regulatory Biology Laboratory at the Salk Institu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