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팟캐스트

Truxtan DD- 229 - 연혁

Truxtan DD- 229 - 연혁


We are searching data for your request:

Forums and discussions:
Manuals and reference books:
Data from registers:
Wait the end of the search in all databases.
Upon completion, a link will appear to access the found materials.

트룩스탄 III

(DD-229: dp. 1,215 (n.); 1. 314'4"; b. 30'11" (wl.); dr. 9'9Y"; s. 35.18 k. (tl.); cpl. 122; a. 4 4",1 3", 12 21" tt.; cl. 클렘슨)

세 번째 Truxtun(DD-229)은 William Cramp & Sons에 의해 1919년 12월 3일 필라델피아에서 기공되었습니다. 1920년 9월 28일 발사; 미스 Isabelle Truxtun Brumby 후원; 그리고 1921년 2월 16일 필라델피아 해군 조선소에서 취역한 Lt. Comdr. 지휘관 멜빌 S. 브라운.

취역 시 Truxtun은 셰이크다운을 완료하고 Division 39, Destroyer Squadron 3의 부대로 대서양 함대와 함께 동부 해안을 따라 임무를 시작했습니다. 그녀는 Division 43 Squadron 15로 재배치될 때까지 대서양 해안을 따라 해당 부대와 함께 작업했습니다. 1921년과 1922년 겨울 동안 구축함은 쿠바 관타나모 만 근처에서 기동 및 훈련에 함대에 합류했습니다.

1922년 3월, 43사단은 아시아 함대에서 복무할 준비를 하기 위해 북쪽으로 R.I. 뉴포트로 돌아왔습니다. 1922년 6월 22일 Truxtun은 뉴포트를 출발하여 지중해, 수에즈 운하, 인도양을 거쳐 극동으로 이동하여 8월 중순에 도달했습니다. 9월 초, 그녀와 Division 43의 자매 구축함 몇 척은 중국 북부 해안의 Chefoo 앞 아시아 함대에 합류했습니다. 10월 말, 함대는 필리핀 마닐라의 겨울 기지로 남쪽으로 향했고, 그곳에서 이듬해 봄까지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Truxtun은 향후 10년 동안 아시아 함대에서 근무했습니다. 그 10년 동안 그녀는 중국 해역의 여름 크루즈와 필리핀의 겨울 기동을 번갈아 가며 했습니다. 이 루틴은 특별하고 특이한 임무로 강조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1924년 6월에 그녀와 43사단의 다른 5척의 구축함은 육군의 글로벌 비행을 위해 황해를 ​​가로질러 피켓 선박 체인을 구성하는 것을 도왔습니다. 그러나 더 자주 중국의 내부 전쟁으로 인해 Truxtun은 미국인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문제가 많은 국가의 해안으로 데려갔습니다. 그녀는 1926년 9월부터 1927년 10월까지 13개월 중 총 8개월을 장강을 순찰하는 데 보냈고 중국의 수많은 파벌이 다른 파벌과 우연히 마주친 다른 파벌을 공격했습니다. 구축함은 1930년 3월 1일부터 4월 14일까지와 1932년 1월부터 3월까지 두 번 더 양쯔강 순찰대에 귀환했습니다. 당시 중국 내부의 정치적 혼란이 외국의 생명과 재산을 위협했습니다.

1932년 4월 18일 Truxtun은 마닐라와 아시아 함대를 떠나 전투부대에 배속된 구축함과 합류했습니다. 괌, 미드웨이, 하와이를 거쳐 5월 13일 메어 아일랜드 네이비 야드에 도착했습니다. 그 후 7년 동안 그녀는 북쪽으로는 알래스카까지, 남쪽으로는 파나마 운하까지 태평양을 순항하여 전투 부대의 언니들과 함께 기동에 참여했습니다. 그녀는 1934년에 단 한 번만 태평양을 떠났습니다. 4월 9일에 그녀는 샌디에이고를 개간하고 파나마 운하를 통과했습니다. 아이티의 포르토프랭스에 기항한 트룩스툰은 5월 31일 뉴욕으로 향했다. 그 방문 후에 그녀는 동해안을 순항했습니다. 9월 15일 구축함은 Hampton Roads에서 벗어나 운하를 다시 통과한 후 11월 9일 샌디에이고로 돌아와 전투 부대와 함께 작전을 재개했습니다.

1939년 4월 27일 Truxtun은 샌디에이고에서 증기를 타고 다시 운하로 향했습니다. 그녀는 5월 15일 Norfolk에 도착하여 Atlantic Squadron의 27 구축함 사단에 합류했습니다. 구축함은 미국 동부 해안을 순항했으며 유럽에는 전쟁 구름이 모였습니다. 9월에 전쟁이 발발한 직후 Truxtun은 대서양 연안, 멕시코만 및 카리브해 연안에서 순찰과 호위 임무를 통해 프랭클린 루스벨트 대통령의 미국 중립 선언 조항을 시행하기 시작했습니다. 1940년 5월 말과 6월 초에 군함은 프랑스령 북아프리카의 카사블랑카로 항해한 후 플로리다와 카리브해에서 중립 순찰을 재개했습니다.

1940년 12월과 1941년 1월에 Norfolk에서 수리한 후 Truxtun은 2월 6일에 Hampton Roads를 개간했습니다. 다음 날 그녀는 RI 뉴포트에 도착하여 63 구축함 사단, 31 비행대에 합류했습니다. 2월 말과 3월 중순 사이에 그녀는 노바 스코샤 주 핼리팩스로 두 번 항해했으며 두 번 모두 워싱턴 해군 조선소에서 미국으로 돌아왔습니다. . 3월 15일 구축함은 뉴포트로 돌아와 순찰과 훈련을 재개했습니다. 남은 경력 동안 Truxtun은 북대서양 해로를 순찰하고 뉴잉글랜드와 캐나다 항구에서 호송대를 호위했습니다. 뉴펀들랜드의 아르헨티나를 거쳐 아이슬란드의 레이캬비크까지였습니다.

1941년 크리스마스 날 Truxtun은 Convoy HX i68의 화면에서 보스턴을 떠났습니다. 그녀는 1942년 1월 13일 레이캬비크에 도착했고 6일 후 Convoy ON-57을 타고 아르헨티나로 돌아갔습니다. 2월 18일 04시 15분, 뉴펀들랜드 플라센티아 베이에 있는 폴룩스(AKS-2)로 호위하던 트룩스툰은 페리랜드 포인트에서 좌초했다. 그녀는 착륙 직후 거의 헤어졌고 지역 주민들의 영웅적인 노력에도 불구하고 110명의 승무원을 폭풍우로 잃었습니다. 그녀의 이름은 1942년 3월 25일 해군 명단에서 제외되었습니다.


트룩스툰 승무원

USS 트룩스툰 (DD-229)는 미 해군의 4연장 구축함입니다. 1921년 2월 16일 취역하여 1922년 해군 아시아 함대에 합류하기 전에 대서양 연안과 카리브해에서 1년 동안 근무했습니다. 구축함은 동부에서 근무하기 전에 중국과 필리핀 앞바다에서 이후 10년의 대부분을 보냈습니다. 1932년부터 1939년까지의 태평양. 트룩스툰 제2차 세계 대전 중 북대서양에서 작전을 수행하여 북아메리카와 아이슬란드 항구로 병력과 보급품을 수송하는 연합군 호송대를 보호했습니다.

1942년 2월 15일, 선박은 대규모 미국 공군 기지가 있는 뉴펀들랜드의 아르헨티나로 보스턴을 출발했습니다. 북쪽으로 밀려오자 격렬한 겨울 폭풍이 발생하여 강풍, 거대한 파도, 부는 진눈깨비로 구축함을 강타했습니다. 가시성은 0이었고 강한 해류가 밀려왔다 트룩스툰 뉴펀들랜드의 바위가 많은 해안선에 위험할 정도로 가깝습니다. 2월 18일 오전 4시 10분에 구축함은 섬의 남쪽 해안에 있는 챔버스 코브에 좌초되었습니다. 들쭉날쭉한 암석이 구축함의 선체를 관통했고 강력한 파도가 구축함의 선체를 부수기 시작했습니다.

156명의 승조원은 생존을 위한 필사적인 투쟁에서 앞으로 몇 시간을 보냈습니다. 1941년 12월 7일 일본의 진주만 기습 공격 이후 두 달 동안 해군에 입대한 18세에서 25세 사이의 많은 선원들이 있었습니다. 또한 배의 선장, 랄프 히콕스 중령. 안타깝게도 대부분의 남성들은 트룩스툰 그날 챔버스 코브(Chambers Cove)에서 육지와 그들을 갈라놓은 거센 물살을 건너려고 하다가 사망했습니다. 수십 명의 선원들이 바다로 뛰어들었지만 바다로 휩쓸리거나 해안선을 따라 늘어선 들쭉날쭉한 바위와 높은 절벽에 부딪혔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해안에 도착했지만, 휘몰아치는 바람과 부는 진눈깨비 속에서 얼어 죽었습니다. 결국 110명이 죽고 46명이 살아남았다.

살아남은 사람들은 자신의 회복력과 용기 때문에 그렇게 했으며 또한 인근 광산 마을인 세인트 로렌스의 주민들이 보여준 이타적인 영웅주의 때문에 그렇게 했습니다. 이 남녀들은 미국 선원들을 바다에서 끌어내어 안전한 곳으로 이송하고 다음 날 해군이 그들을 태울 때까지 건강을 회복하도록 간호하는 데 몇 시간을 보냈습니다.

두 번째 선박인 USS 폴룩스, 와 함께 호송으로 여행하고 있었다. 트룩스툰 2월 18일에도 좌초되었을 때. 그 배에 타고 있던 233명 중 93명이 사망했습니다. 함께, 폴룩스-트룩스툰 재난은 미국 해군 역사상 최악의 재난 중 하나로 간주됩니다.


동명:

Truxtun의 이름은 Thomas Truxtun 제독(1755-1822)이 12세에 항해 경력을 시작했기 때문에 명명되었습니다. 16세에 그는 왕립 해군에 복무하도록 압력을 받았습니다. 20세가 되었을 때 그는 앤드류 콜드웰의 지휘관이 되어 1775년 필라델피아에 대량의 화약을 가져왔습니다.

그는 대영제국을 상대로 한 최초의 사병인 의회에서 중위로 서명했으며 1776-77년에는 많은 상을 수상하는 데 참여했습니다. 계속해서 그는 인디펜던스, 커머스 및 세인트 제임스를 지휘했습니다.

Truxtun을 기리는 만찬에서 George Washington은 그의 봉사가 연대의 가치가 있다고 선언했습니다. 미 해군이 편성되었을 때 1798년 6월 4일 첫 6명의 함장 중 한 명으로 선발되었다. 그는 새로운 프리깃함 중 하나인 Constellation의 사령관으로 임명되었고, 선언되지 않은 해전을 기소하기 위해 즉시 출항했다. 혁명적인 프랑스와 함께.

1799년 2월 9일, Truxtun은 그의 가장 유명한 두 번의 승리 중 첫 번째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한 시간의 전투 후 Constellation은 프랑스와의 준전(Quasi-War)에서 가장 유명한 전투 중 하나에서 프랑스 전함 L&rsquoInsurgente를 강타하여 굴복시켰습니다. Truxtun은 해군에서 제독으로 은퇴했으며 이전에 DD 14, DD 229, APD-98 및 CGN-35라는 이름을 가진 5척의 배를 보유했습니다.

첫 번째 TRUXTUN은 1842년에 진수된 영창으로 1846년 멕시코 해안에서 좌초된 후 파괴되었습니다.

두 번째 TRUXTUN(DD-14)은 1902년부터 1919년까지 운용된 구축함입니다.

세 번째 TRUXTUN(DD-229)은 1921년 취역한 구축함이며 1942년에 실수로 난파되었습니다.

네 번째 TRUXTUN(APD-98)은 1943년 구축함 호위 DE-282로 기공되었으나 1945년 고속 수송선으로 완성되었으며 나중에 대만으로 이전되어 Fu Shan으로 개명되었습니다.

다섯 번째 TRUXTUN(CGN-35)은 원래 DLGN-35였으며 유도 미사일 순양함이었습니다.


Truxtan DD- 229 - 연혁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건조된 1190톤 Clemson급 구축함 USS Zane은 1921년 2월 취역했습니다. 서해안을 따라 초기 서비스를 마친 후 1922년 6월에서 10월 사이에 아시아 기지에 배치되었습니다. Zane은 1930년 2월에 재취역하여 태평양과 카리브해에서 작전 중인 전투 부대의 일원으로 거의 1930년대를 보냈습니다. 1934년에 그녀는 잠시 순환 예비군에 소속되었습니다.

1940년 Zane은 고속 지뢰 찾기로 개조되어 11월에 새로운 선체 번호 DMS-14를 받았습니다. 다음 해에 그녀는 하와이 해역에서 봉사했습니다. 일본군이 1941년 12월 7일 진주만에서 태평양 함대를 공격했을 때, 그녀는 항구에 계류되어 있었고 적 항공기를 공격하기 위해 포를 발사했습니다. 그날 늦게 그녀는 지뢰 가능성이 있는 항구 입구 수로를 휩쓸고 대잠 순찰을 수행했습니다.

쟌은 1942년 중반까지 하와이와 서부 해안에 거주하다가 과달카날과 툴라기에 대한 계획된 공격에 참여하기 위해 남태평양으로 파견되었습니다. 8월 7일 해병대가 두 섬에 상륙하면서 그녀는 공격 지역을 휩쓸어 지뢰를 확보하고 상륙 부대를 지원했습니다. 과달카날을 지키기 위한 어려운 작전이 다음 몇 달 동안 계속되자 쟌은 증원군과 보급품을 투입하라는 요청을 자주 받았습니다. 1942년 10월 25일, 그녀와 자매함 Trever(DMS-16)는 3척의 훨씬 강력한 일본 구축함의 공격을 받았습니다. 적 포탄이 Zane의 승무원 3명의 생명을 앗아갔지만 두 지뢰 찾기는 모두 탈출할 수 있었습니다.

과달카날이 확보된 후 쟌은 남태평양에 남아 1943년 2월 러셀 제도 점령과 6월 말 뉴조지아 침공에 참여했다. 후자의 작업에서 접지로 인해 손상을 입은 그녀는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수리되었습니다. Zane은 1943년 9월 말에 하와이로 돌아왔습니다. 1944년 1월-2월에 그녀는 마셜 제도 침공에 참여했으며 6월과 7월에는 사이판과 괌 상륙을 지원했습니다.

나머지 태평양 전쟁에서는 중부 및 서부 태평양에서 표적 견인 및 호위 역할을 맡은 현재 노인인 Zane을 보았습니다. 그녀는 1945년 6월에 AG-109로 재분류되었고 전투가 끝난 지 거의 두 달이 지난 10월에 필리핀을 떠났습니다. Zane은 11월에 파나마 운하를 통과한 후 Virignia의 Norfolk에 도착하여 12월 중순에 퇴역했습니다. 그녀는 1946년 10월 폐기를 위해 매각되었습니다.

이 페이지는 USS Zane(DD-337, 이후 DMS-14 및 AG-109)의 선택된 보기를 제공합니다.

여기에 제공된 디지털 이미지보다 더 높은 해상도의 복제물을 원하면 "사진 복제물을 얻는 방법"을 참조하십시오.

작은 사진을 클릭하면 같은 이미지를 크게 볼 수 있습니다.

미국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131KB 740 x 565픽셀

1930년대에 촬영.

Donald M. McPherson의 의례, 1969.

미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55KB 740 x 435픽셀

HMS Exeter (영국 중순양함, 1931) --
체크 표시로

1934년 4월 24일 파나마 운하 지대 발보아 항구에서.
여러 미 해군 함정도 존재합니다. 그 중에는 (전면에서) USS Melville(AD-2)과 USS Zane, USS Medusa(AR-1) USS Litchfield(DD-336), 또 다른 구축함 및 USS Truxtun( DD-229)와 또 다른 구축함.

미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93KB 740 x 600픽셀

1938년 5월 2일 USS Zane(DD-337)으로 해상에서 작전.
Henley의 Mark 33 건 디렉터가 설치되어 있지 않다는 점에 유의하십시오.

미국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99KB 740 x 615픽셀

1942년 5월 31일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기지 앞.

해군 역사 센터 컬렉션의 공식 미해군 사진.

온라인 이미지: 69KB 740 x 610픽셀

1942년 5월 30일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보다 현대적인 구축함과 함께 묶인 배의 후반부 평면도.
20mm 포 2개, 3인치/50 포, 상부 지뢰 제거 케이블 릴 및 플로트에 있는 애프터 커넥터와 프로펠러 가드 위에 설치된 플로트 및 깊이 충전 랙이 있는 그녀의 애프터 데크하우스에 주목하십시오.

해군 역사 센터 컬렉션의 공식 미해군 사진.

온라인 이미지: 135KB 740 x 610픽셀

1943년 9월 21일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 근교.

미국 국립 기록 보관소의 선박 수집국에서 가져온 사진.

온라인 이미지: 72KB 740 x 580픽셀

이 이미지의 복제는 국립 기록 보관소 사진 복제 시스템을 통해서도 구할 수 있습니다.

1919년 1월 15일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용골 부설.

1970년 메어 아일랜드 해군 조선소 제공.

미국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113KB 740 x 620픽셀

1919년 8월 12일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열린 Zane의 세례식에서 배의 후원자인 Miss Marjorie Zane(오른쪽). 그녀는 USMC의 Randolph Talcott Zane 소령의 딸로 배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습니다.
또한 그녀의 어머니인 Mrs. R.T.도 있습니다. (바바라) 명예의 수녀였던 제인(왼쪽)과 신원 미상의 해군 대위.

1970년 메어 아일랜드 해군 조선소 제공.

미국 해군 역사 센터 사진.

온라인 이미지: 90KB 740 x 615픽셀

1919년 8월 12일 진수하는 동안 캘리포니아 주 메어 아일랜드 해군 야드에서 건물 길을 미끄러져 내려가고 있습니다.

William H. Topley 컬렉션의 사진, Charles M. Loring 제공, 1969년.


호위 호송

호송에스코트 그룹날짜노트
HX 155 1941년 10월 18-25일 [4] 미국의 선전포고 전 뉴펀들랜드에서 아이슬란드로
31일 1941년 11월 4-15일 [5] 미국의 선전포고 전 아이슬란드에서 뉴펀들랜드까지
HX 168 1942년 1월 4-10일 [4] 뉴펀들랜드에서 아이슬란드로
ON 57 1942년 1월 24일-2월 7일 [5] 아이슬란드에서 뉴펀들랜드까지

Truxtan DD- 229 - 연혁

USS Robert E. Peary DD-226은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미 해군의 Clemson급 구축함이었습니다. 그녀는 Robert Edwin Peary 제독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습니다. Peary는 1919년 9월 9일 William Cramp와 Sons of Philadelphia에 의해 기공되었으며 1920년 10월 22일에 위임된 Peary 제독의 딸 Edward Stafford 여사가 후원한 1920년 4월 6일에 진수되었습니다. Peary는 Cavite에 정박했습니다. , 필리핀 진주만 공습 소식이 전해지자 이틀 후 필리핀 카비테 해군기지 공습에 잡히게 된다. 12월 10일 이른 오후에 50대 이상의 2엔진 고준위 폭격기가 카비테 상공에 나타났고, 대공포 사격 범위 위로 여유롭게 순항하면서 기지 전체를 거의 파괴했습니다.

작은 부두에 묶인 Peary는 상부 구조와 스택을 손상시킨 폭탄 한 개를 앞으로 가져가 승무원 8명을 죽였습니다. 그녀는 옆에 있는 부두에 있는 어뢰 정비소에서 화재가 어뢰 탄두를 발사하기 시작하면서 자신이 위태로운 위치에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다행히 Whippoorwill(AM-35)이 그녀를 견인했습니다. Whippoorwill과 Pillsbury(DD-227)가 나란히 왔고 그들의 소방 호스는 5분 만에 화재를 진압했습니다. 그녀의 지휘관인 H. H. Keith 사령관은 이 교전에서 부상을 입었고 J. M. Bermingham 사령관에 의해 구조되었습니다.

1941년 12월 26일, 일본군이 다시 와서 배 근처에 몇 개의 폭탄을 투하했을 때 Peary는 진행 중이었습니다. 12월 27일 아침까지 Peary는 Negros 섬의 Campomanes Bay에 있었고 그곳에서 하루를 보내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녀의 승무원은 일본 순찰 폭격기를 피하기 위해 녹색 페인트와 야자수 잎으로 그녀를 위장했습니다. 5명은 그날 아침 배를 발견하지 못한 채 머리 위를 지나갔고, 어둠이 내리자 그녀는 셀레베스 해를 지나 마카사르 해협으로 향했습니다.

일본 폭격기가 다음 날 아침 피어리를 발견하고 다른 폭격기 3대가 합류하여 2시간에 걸친 공격을 가할 때까지 이른 오후까지 그녀를 은폐했습니다. 비행기는 500파운드 폭탄을 투하한 다음 배에서 불과 500야드 떨어진 곳에서 두 개의 어뢰를 발사했습니다. Peary는 신속하게 하나의 엔진으로 후퇴했고 두 어뢰 모두 선수를 간신히 빗나갔다. 몇 초 후, 2명의 선수가 선미를 10야드 차이로 빗나갔다. 그 후 폭격기는 철수했다.

새해는 호주 다윈에서 피어리를 찾았습니다. 1월과 2월의 일부 동안 그녀는 다윈 외곽에서 주로 대잠수함 순찰을 수행했습니다. 2월 15~16일 피어리는 네덜란드 동티모르에서 연합군에 증원군과 보급품을 수송하는 임무에 참여했지만, 격렬한 공습을 받아 무산되었습니다. 1942년 2월 19일 다윈은 일본의 대규모 공습을 경험했습니다. 1045년경 피어리는 일본 급강하 폭격기의 공격을 받았고 5개의 폭탄을 맞았습니다. 첫 번째 폭탄은 팬테일(fantail)에서, 두 번째 폭탄은 갤리선 데크 하우스에서 폭발했고 세 번째는 네 번째 전방으로 폭발하지 않고 전방 탄약고를 발사했고 또 다른 소이탄인 다섯 번째 폭탄은 후기관실에서 폭발했다. 후방 갑판실의 0.30 구경 기관총과 갤리실 갑판실의 .50 구경 기관총이 마지막 적 비행기가 날아갈 때까지 발사되었습니다. Peary는 1942년 2월 19일 약 1300에서 처음으로 선미에 침몰한 88명의 남성과 13명의 부상을 입었습니다. 그녀는 1942년 5월 8일 해군 목록에서 강타를 당했습니다.

제2차 세계 대전 중 미 해군을 위해 건조된 Edsall급 구축함 호위함. 그녀는 대서양에서 복무했으며 해군 선박과 호송대의 잠수함 및 공중 공격에 대한 구축함 호위 보호를 제공했습니다.

그녀는 1942년 6월 30일 텍사스 오렌지에 있는 Consolidated Steel Co.에 의해 1943년 1월 3일 Robert Edwin Peary 여사가 후원하고 Comdr 중위에게 위임되었습니다. 커풋 B. 스미스가 지휘하고 있다.

버뮤다에서 진격한 후 로버트 E. 피어리는 호송대로서 북아프리카로 첫 출항하여 8월 13일 카사블랑카에 도착했습니다. 그 해 말까지 그녀는 카사블랑카로 두 번 더 달리고 세 번째 서쪽으로 향하는 호송대를 이끌고 뉴욕으로 돌아오고 있었습니다.

1944년 초 로버트 E. 피어리는 "헌터 킬러" 그룹과 함께 대서양을 건너 미국으로 돌아오자 북부 실란으로 이동했습니다. 1944년 3월 28일과 1945년 6월 7일 사이에 그녀는 10개의 호송단을 영국으로 호위했고 1944년 6월 이후에는 프랑스로 갔다.

1945년 3월 2일 뉴욕으로 돌아오는 동안 Robert E. Peary와 Hammann은 충돌한 상선 2척을 돕기 위해 우회했습니다. 구축함이 생존자를 호위한 후 Hammann은 SS Lone Jack 옆에 서 있었고 Robert E. Peary는 SS Frontenac Victory를 호위하여 6일에 뉴욕에 도착했습니다.

로버트 E. 피어리는 1945년 6월 7일에 마지막 대서양 항해를 완료하고 미국 태평양 함대로 오라는 명령을 받았으며 일본과의 전쟁이 끝났을 때 정밀 검사를 받았고 태평양으로 향하던 중이었습니다. 그녀는 의료 연구 부서에서 근무하기 위해 코네티컷 주 뉴 런던으로 이동하여 쌍안경 실험을 수행한 다음 플로리다주 그린 코브 스프링스로 진행했습니다.

그녀는 1946년 1월 11일 플로리다에 도착하여 1947년 6월 13일 퇴역했습니다. 1959년 버지니아 주 노퍽(Norfolk)의 접안 지역으로 옮겨진 그녀는 1966년 7월 1일 해군 명단에서 공격을 받을 때까지 대서양 예비 함대에 머물렀습니다. 그녀는 Lipsett, Inc에 매각되었습니다. ., 뉴욕, 뉴욕, 1967년 9월 6일.

피어리 소장의 이름을 딴 세 번째 함선은 USS Robert E. Peary FF-1073입니다. 그녀는 호위 구축함(이후 프리깃함)인 녹스급의 일원이었습니다.

Peary 건조 명령은 1964년 7월 22일 시애틀의 Lockheed Ship Building and Drydock Co.에 수주되었습니다. 그녀의 용골은 1971년 12월 20일에 건조되었으며 1972년 6월 26일에 진수되었습니다. 그녀는 9월 9일에 취역했습니다. 1972년 1월 23일, 미스 Josephine Peary가 후원하고 Charles Beasley 사령관이 지휘했습니다.

피어리는 태평양 함대에 합류하여 캘리포니아 롱 비치와 하와이 진주만에 주둔했습니다. 그녀는 그녀의 전체 경력 동안 그 함대의 일부로 남아 서태평양, 인도양 및 페르시아만에 자주 배치되었습니다.

Peary는 1973년 후반에 서태평양에 첫 번째 배치가 있을 때 베트남 전쟁에서 행동을 보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그녀는 1974년과 1977년에 뛰어난 전투 준비로 두 번의 전투 "E"에서 승리했습니다. 1979년 5월, Peary는 서태평양에 배치되는 동안 남중국해에서 배가 침몰하는 베트남 난민 그룹을 구조하고 두 개의 인도적 공로 메달 중 첫 번째 메달을 수여했습니다. 남중국해 배치. 피어리는 배를 타고 그들의 카운티를 탈출하는 여러 베트남 난민들을 구출했습니다.

1991년 후반, Peary는 Operation Desert Storm의 여파로 페르시아만에 배치되었습니다. 그녀는 금지된 화물을 실은 선박을 멈추고 되돌려 이라크에 대한 유엔의 금수 조치를 시행하는 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이 배치를 위해 Peary의 승무원은 서남아시아 서비스 메달과 쿠웨이트 해방 메달을 받았습니다.

Robert E. Peary는 구축함 호위함으로 취역했지만 프리깃으로 미군에서 퇴역했습니다. Peary는 Knox급의 다른 모든 구성원과 함께 1975년 6월 30일에 프리깃으로 재분류되었습니다. 그 후 명칭은 DE-1073에서 FF-1073으로 변경되었습니다.

Robert E. Peary는 1992년 8월 7일 퇴역하여 1995년 1월 11일 해군 함정 등록부에서 퇴역했습니다. 잠시 후 선박의 소유권이 중화민국으로 이양되어 계속해서 제1호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대만 해군의 Yang(932).

USNS Robert E. Peary(T-AKE-5)는 미해군의 Lewis and Clark급 건화물선입니다. 그녀는

북극 탐험가 RAdm의 이름을 딴 네 번째 해군 함정. 로버트 E. 피어리(1856-1920).

Robert E. Peary 건조 계약은 2004년 1월 27일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의 National Steel and Shipbuilding Company에 수주되었습니다. 그녀의 용골은 2006년 12월 12일에 기공되었습니다. Peary는 2007년 10월 27일에 예정대로 진수되었지만 계획은 세례식은 2007년 10월 캘리포니아 산불로 인한 지역 혼란으로 인해 연기되어야 했습니다. Robert E. Peary는 RAdm의 후원으로 2008년 2월 9일에 세례를 받았습니다. 피어리의 증손녀, 플로리다 먼로 카운티. 순회 법원 판사 Peary S. Fowler.

기술적으로 해군 함선은 아니지만 SS Robert E.

피어리. 지정 USAT 0440 육군 수송 서비스 선박. SS Robert E. Peary는 2차 세계 대전 중에 다른 어떤 선박보다 짧은 시간에 건조되어 명성을 얻은 Liberty 선박이었습니다. 용골이 부설된 지 4일 15시간 29분 만에 진수되었다.

최종 장비가 갖추어진 후 SS 로버트 E. 피어리는 1942년 11월 22일 17명의 미해군 기병과 43명의 상선을 태우고 전쟁에 나섰습니다. 그녀의 항해에는 샌프란시스코에서 누메아와 뉴칼레도니아로 식량과 전쟁 물자를 운송하는 것이 포함되었습니다. Espiritu Santo에서 Guadalcanal, Suva, Antofagasto, Canal Zone 및 Guantanamo Bay까지 질산염.

피어리는 태평양 섬에 군대를 공급했습니다. 이 항해 동안 SS 로버트 E. 피어리는 일본군이 장악한 태평양 섬 해변 근처에 갇힌 미군 병사들을 구했습니다. 적의 공격을 받는 동안 Peary는 해안 가까이에서 기동하여 Lykes 대포로 해안선을 쏘았고, 그 포를 통해 군대가 공격을 물리칠 때까지 탄약과 식량을 공급했습니다.

그녀는 1943년 4월 대서양으로 항해하여 유럽으로 향하는 호송로에서 전쟁의 나머지 기간 동안 그곳에서 작전을 수행했으며, 북아프리카에서 전쟁 포로를 실어 나르고 D-Day에 오마하 해변에서 복무했습니다.

SS Robert E. Peary는 1945년에 대서양 횡단을 몇 번 더 했습니다. 그녀의 무장 경비대원 없이 그녀의 마지막 항해는 보스턴에서 요코하마, 그리고 콜론(파나마)으로 데려갔습니다. 그녀는 1946년 12월 Wilmington Reserve Fleet로 후퇴했고 1963년 6월 Maryland 주 볼티모어에서 폐기되었습니다.


  • 2006-08-27 18:26 레브라그나로크 657×423×8 (53550 바이트) 시아버지의 사진첩에서 발견한 사진이나 엽서를 스캔한 것입니다. 그러나 인터넷 http://www.navsource.org/archives/05/225.htm에서 USN(정부 작업) 사진일 가능성이 있는 다른 사본이 발견되었습니다. 그래서 어느 할아버지가

روی تاریخ/زمان‌ها کلیک کنید تا نسخهٔ مربوط به آن هنگام را ببینید.

تاریخ/ساعتبندانگشتیابعادکاربرتوضیح
نسخهٔ کنونی۱۱ ژوئن ۲۰۱۴، ساعت ۲۰:۵۵۸۸۰ در ۵۶۰ (۲۷۸ کیلوبایت) 코뱃포트루 그레이 스케일, 레벨
۲ فوریهٔ ۲۰۰۷، ساعت ۲۳:۴۰ />۶۵۷ در ۴۲۳ (۵۲ کیلوبایت) PMG<


미군 기지가 독재자, 독재자 및 군사 체제를 지원하는 방법

최근 몇 주 동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마약과의 전쟁"으로 수천 명의 초법적 살인을 일으킨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을 백악관으로 초청한 데 대해 많은 분노가 표출되었습니다. 트럼프에 대한 비판은 이집트의 압델 파타 알 시시(Abdel Fatah al-Sisi)(몇 주 전에 집무실을 방문하여 많은 찬사를 받았다), 터키의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대통령의 축하 전화를 받은 사람)과 같은 다른 권위주의적 통치자들에 대한 그의 유사하게 따뜻한 대중적 지지를 감안할 때 특히 강렬했습니다. 트럼프는 최근 국민투표에서 승리하여 점점 더 견제받지 못하는 권한을 부여받았고 태국의 Prayuth Chan-ocha(백악관 초대도 받은 사람)가 있습니다.

그러나 여기 이상한 점이 있습니다. 비평가들은 일반적으로 미국 대통령들이 수십 년 동안 제공한 훨씬 더 실질적이고 오랜 초당적 지원을 무시했습니다. 결국, 그러한 독재 국가들은 한 가지 놀라운 공통점을 공유합니다. 그들은 오늘날 미국의 그리 작지 않은 마을 크기에서 작은 전초 기지에 이르기까지 수십 개의 미군 기지를 보유하고 있는 최소한 45개의 덜 민주적인 국가 및 영토에 속합니다. 이 기지는 수만 명의 미군이 주둔하고 있는 곳입니다.

중앙 아메리카에서 아프리카, 아시아에서 중동으로의 기지 접근을 보장하기 위해 미국 관리들은 고문, 살인, 민주적 권리의 억압, 여성과 소수자에 대한 조직적인 억압에 연루된 극심한 반민주 정권 및 군대와 반복적으로 협력했습니다. 기타 수많은 인권 침해. 최근 백악관 초청과 트럼프의 대중적 찬사를 잊어버리십시오. 거의 3/4세기 동안 미국은 그러한 억압적인 국가에 기지와 군대를 유지하는 데 수백억 달러를 투자했습니다. 해리 트루먼과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부터 조지 W. 부시와 버락 오바마에 이르기까지 공화당과 민주당 행정부는 모두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정기적으로 프란시스코 프랑코 총독이 이끄는 스페인을 포함하여 비민주적이고 종종 전제적인 국가에 기지를 유지하는 것을 선호해 왔습니다. 박정희 치하의 한국, 하마드 빈 이사 알 칼리파 치하의 바레인, 4선의 이스마일 오마르 구엘레 대통령 치하의 지부티 등 4명뿐이다.

이코노미스트 민주주의 지수(Economist Democracy Index)에 따르면 현재 45개의 비민주적인 미군 기지 호스트 중 다수가 완전한 "권위주의 정권"에 해당합니다. 이러한 경우 미군 시설과 이에 주둔하는 군대는 카메룬, 차드, 에티오피아, 요르단, 쿠웨이트, 니제르, 오만,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와 같은 국가에서 민주주의 확산을 효과적으로 차단하고 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독재와 억압을 매일 지지하는 이러한 패턴은 민주주의를 약속하는 국가에서 국가적인 스캔들이 되어야 합니다. 이것은 종교적 보수주의자와 자유지상주의자부터 좌파에 이르기까지 미국 헌법과 독립 선언문에 명시된 민주주의 원칙을 믿는 모든 사람들에게 문제가 될 것입니다. 결국, 해외에 군사 기지를 유지하는 것에 대한 오랜 명료한 정당화 중 하나는 미군의 존재가 민주주의를 보호하고 확산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기반은 이 땅에 민주주의를 가져오는 것과는 거리가 멀고 모든 종류의 비민주적 정권에 정당성을 제공하고 지지하는 경향이 있으며 종종 정치 및 민주주의 개혁을 장려하려는 진정한 노력을 방해합니다. 2011년부터 민주화 시위대를 폭력적으로 탄압해 온 바레인과 같은 기지에서 인권 유린을 비판하는 사람들이 침묵하면서 미국은 이들 국가의 범죄에 공모하게 되었습니다.

냉전 기간 동안 비민주적인 국가의 기지는 종종 소련의 "공산주의 위협"에 맞서는 불행하지만 필연적인 결과로 정당화되었습니다. 그러나 여기 흥미로운 사실이 있습니다. 25세기에 냉전이 제국의 붕괴와 함께 끝난 이후로 그 기지는 거의 폐쇄되지 않았습니다. 오늘날 독재자가 백악관을 방문하면 분개할 수 있지만, 억압적이거나 군사적인 통치자가 운영하는 국가에서 그러한 시설의 존재는 거의 주목을 받지 못합니다.

독재자와 친구가 됨

민주주의 통치가 거의 또는 전혀 없는 45개 국가와 영토는 현재 미군 기지를 주둔하고 있는 약 80개 국가의 절반 이상을 나타냅니다. 그들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미국이 건설했거나 점령한 역사적으로 전례 없는 글로벌 군사 시설 네트워크의 일부입니다.

오늘날 미국에는 외국 기지가 없지만 외국에는 약 800개의 미군 기지가 있습니다. 그 숫자는 최근에 훨씬 더 높았지만 여전히 역사상 어떤 국가나 제국의 기록도 거의 확실히 나타냅니다. 제2차 세계대전 후 70년 이상, 한국전쟁 후 64년이 지난 지금, 국방부에 따르면 독일에 181개의 미군 “기지”, 일본에 122개, 한국에 83개가 있습니다. Aruba에서 호주, 벨기에에서 불가리아, 콜롬비아에서 카타르까지 행성이 수백 개 더 있습니다. Hundreds of thousands of U.S. troops, civilians, and family members occupy these installations. By my conservative estimate, to maintain such a level of bases and troops abroad, U.S. taxpayers spend at least $150 billion annually ― more than the budget of any government agency except the Pentagon itself.

For decades, leaders in Washington have insisted that bases abroad spread our values and democracy ― and that may have been true to some extent in occupied Germany, Japan, and Italy after World War II. However, as base expert Catherine Lutz suggests, the subsequent historical record shows that “gaining and maintaining access for U.S. bases has often involved close collaboration with despotic governments.”

The bases in the countries whose leaders President Trump has recently lauded illustrate the broader pattern. The United States has maintained military facilities in the Philippines almost continuously since seizing that archipelago from Spain in 1898. It only granted the colony independence in 1946, conditioned on the local government’s agreement that the U.S. would retain access to more than a dozen installations there.

After independence, a succession of U.S. administrations supported two decades of Ferdinand Marcos’s autocratic rule, ensuring the continued use of Clark Air Base and Subic Bay Naval Base, two of the largest U.S. bases abroad. After the Filipino people finally ousted Marcos in 1986 and then made the U.S. military leave in 1991, the Pentagon quietly returned in 1996. With the help of a “visiting forces agreement” and a growing stream of military exercises and training programs, it began to set up surreptitious, small-scale bases once more. A desire to solidify this renewed base presence, while also checking Chinese influence, undoubtedly drove Trump’s recent White House invitation to Duterte. It came despite the Filipino president’s record of joking about rape, swearing he would be “happy to slaughter” millions of drug addicts just as “Hitler massacred [six] million Jews,” and bragging, “I don’t care about human rights.”

In Turkey, President Erdogan’s increasingly autocratic rule is only the latest episode in a pattern of military coups and undemocratic regimes interrupting periods of democracy. U.S. bases have, however, been a constant presence in the country since 1943. They repeatedly caused controversy and sparked protest ― first throughout the 1960s and 1970s, before the Bush administration’s 2003 invasion of Iraq, and more recently after U.S. forces began using them to launch attacks in Syria.

Although Egypt has a relatively small U.S. base presence, its military has enjoyed deep and lucrative ties with the U.S. military since the signing of the Camp David Accords with Israel in 1979. After a 2013 military coup ousted a democratically elected Muslim Brotherhood government, the Obama administration took months to withhold some forms of military and economic aid, despite more than 1,300 killings by security forces and the arrest of more than 3,500 members of the Brotherhood. According to Human Rights Watch, “Little was said about ongoing abuses,” which have continued to this day.

In Thailand, the U.S. has maintained deep connections with the Thai military, which has carried out 12 coups since 1932. Both countries have been able to deny that they have a basing relationship of any sort, thanks to a rental agreement between a private contractor and U.S. forces at Thailand’s Utapao Naval Air Base. “Because of [contractor] Delta Golf Global,” writes journalist Robert Kaplan, “the U.S. military was here, but it was not here. After all, the Thais did no business with the U.S. Air Force. They dealt only with a private contractor.”

Elsewhere, the record is similar. In monarchical Bahrain, which has had a U.S. military presence since 1949 and now hosts the Navy’s 5th Fleet, the Obama administration offered only the most tepid criticism of the government despite an ongoing, often violent crackdown on pro-democracy protesters. According to Human Rights Watch and others (including an independent commission of inquiry appointed by the Bahraini king, Hamad bin Isa al-Khalifa), the government has been responsible for widespread abuses including the arbitrary arrest of protesters, ill-treatment during detention, torture-related deaths, and growing restrictions on freedoms of speech, association, and assembly. The Trump administration has already signaled its desire to protect the military-to-military ties of the two countries by approving a sale of F-16 fighters to Bahrain without demanding improvements in its human rights record.

And that’s typical of what base expert Chalmers Johnson once called the American “baseworld.” Research by political scientist Kent Calder confirms what’s come to be known as the “dictatorship hypothesis”: “The United States tends to support dictators [and other undemocratic regimes] in nations where it enjoys basing facilities.” Another large-scale study similarly shows that autocratic states have been “consistently attractive” as base sites. “Due to the unpredictability of elections,” it added bluntly, democratic states prove “less attractive in terms [of] sustainability and duration.”

Even within what are technically U.S. borders, democratic rule has regularly proved “less attractive” than preserving colonialism into the twenty-first century. The presence of scores of bases in Puerto Rico and the Pacific island of Guam has been a major motivation for keeping these and other U.S. “territories” ― American Samoa, the Northern Mariana Islands, and the U.S. Virgin Islands ― in varying degrees of colonial subordination. Conveniently for military leaders, they have neither full independence nor the full democratic rights that would come with incorporation into the U.S. as states, including voting representation in Congress and the presidential vote. Installations in at least five of Europe’s remaining colonies have proven equally attractive, as has the base that U.S. troops have forcibly occupied in Guantánamo Bay, Cuba, since shortly after the Spanish-American War of 1898.

Backing Dictators

Authoritarian rulers tend to be well aware of the desire of U.S. officials to maintain the status quo when it comes to bases. As a result, they often capitalize on a base presence to extract benefits or help ensure their own political survival.

The Philippines’ Marcos, former South Korean dictator Syngman Rhee, and more recently Djibouti’s Ismail Omar Guelleh have been typical in the way they used bases to extract economic assistance from Washington, which they then lavished on political allies to shore up their power. Others have relied on such bases to bolster their international prestige and legitimacy or to justify violence against domestic political opponents. After the 1980 Kwangju massacre in which the South Korean government killed hundreds, if not thousands, of pro-democracy demonstrators, strongman General Chun Doo-hwan explicitly cited the presence of U.S. bases and troops to suggest that his actions enjoyed Washington’s support. Whether or not that was true is still a matter of historical debate. What’s clear, however, is that American leaders have regularly muted their criticism of repressive regimes lest they imperil bases in these countries. In addition, such a presence tends to strengthen military, rather than civilian, institutions in countries because of the military-to-military ties, arms sales, and training missions that generally accompany basing agreements.

Meanwhile, opponents of repressive regimes often use the bases as a tool to rally nationalist sentiment, anger, and protest against both ruling elites and the United States. That, in turn, tends to fuel fears in Washington that a transition to democracy might lead to base eviction, often leading to a doubling down on support for undemocratic rulers. The result can be an escalating cycle of opposition and U.S.-backed repression.

While some defend the presence of bases in undemocratic countries as necessary to deter “bad actors” and support “U.S. interests” (primarily corporate ones), backing dictators and autocrats frequently leads to harm not just for the citizens of host nations but for U.S. citizens as well. The base build-up in the Middle East has proven the most prominent example of this. Since the Soviet invasion of Afghanistan and the Iranian Revolution, which both unfolded in 1979, the Pentagon has built up scores of bases across the Middle East at a cost of tens of billions of taxpayer dollars. According to former West Point professor Bradley Bowman, such bases and the troops that go with them have been a “major catalyst for anti-Americanism and radicalization.” Research has similarly revealed a correlation between the bases and al-Qaeda recruitment.

Most catastrophically, outposts in Saudi Arabia, Iraq, and Afghanistan have helped generate and fuel the radical militancy that has spread throughout the Greater Middle East and led to terrorist attacks in Europe and the United States. The presence of such bases and troops in Muslim holy lands was, after all, a major recruiting tool for al-Qaeda and part of Osama bin Laden’s professed motivation for the 9/11 attacks.

With the Trump administration seeking to entrench its renewed base presence in the Philippines and the president commending Duterte and similarly authoritarian leaders in Bahrain and Egypt, Turkey and Thailand, human rights violations are likely to escalate, fueling unknown brutality and baseworld blowback for years to come.


From the Navy Log…

Click to view the Log of BM2 Delbert Anderson, who was killed in action at Pearl Harbor.

Click to explore RMCM Brunner’s Tale from the Navy Log.

Click to explore the Log of Phil Rizutto, who put his MLB career on hold to serve in the Navy.

Click to explore the Log of MM2 Kelly, who served as a Navy diver.

Click to explore the Log of GYSGT Baum, who was killed in action in Iraq.


A brief history of recounts

Q: What is a recount?

A: A recount is a repeat tabulation of votes cast in an election that is used to determine the correctness of an initial count. Recounts will often take place if the initial vote tally during an election is extremely close. Election recounts can result in changes in contest tallies. Errors can be found or introduced from human factors, such as transcription errors, or machine errors, or misreads of paper ballots. Alternately, tallies may change because of a reinterpretation of voter intent.

So basically w h en a race is close or someone asks for it, the will go through and count all the ballots again.

Q: How frequently do recounts happen?

Between 2000 and 2019 there were 5,778 statewide elections, and there were 31 recounts in that time.

So recounts happened in 0.53% or half of 1 percent of total elections. 57 recounts would be 1% of elections resulting in a recount.

Q: How often do recounts change the initial election result?

A: Of those 31 recounts, only 3 resulted in a change of the initial election result. Those 3 were the:

On average, recounts change votes by about 430 votes, and not always for the group who wants the recount.

Q: What are the rules for when a recount happens?

A: Each state has different rules. There is usually a requirement that the difference between candidates is smaller than 1% of votes cast or a fixed number. The National Conference of State Legislatures lists the various rules here:


비디오 보기: 05 - A Night of Hope - My Soul Doth Magnify the Lord (할 수있다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