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팟캐스트

국립 WWII 기념관

국립 WWII 기념관


We are searching data for your request:

Forums and discussions:
Manuals and reference books:
Data from registers:
Wait the end of the search in all databases.
Upon completion, a link will appear to access the found materials.


기념관

1944년 6월 6일, 제2차 세계 대전의 가장 중추적인 전투 중 하나인 미군은 독일군을 서유럽에서 몰아내고 그 시대의 폭군에 대한 승리를 이끌기 위해 프랑스 해안선을 침공했습니다.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2001년 6월 6일에 헌납한 국립 D-Day 기념관은 미국 역사상 가장 중요한 전투 중 하나에서 싸운 그날 사망한 사람들을 기리기 위해 건립되었습니다.

이 기념물은 연간 평균 60,000명의 방문객을 맞이하며 America’s 전쟁 기념관에 심오한 추가 요소입니다. D-Day 베테랑 J. Robert “Bob” Slaughter가 시작한 이 구조는 Blue Ridge Mountains 기슭에 50에이커 이상을 포함합니다. 중앙에는 44피트 높이의 기념비적인 아치가 있으며, 이는 중요한 작전에 부여된 군사 이름인 “Overlord,”로 장식되어 있습니다. 아치는 프랑스 노르망디의 피로 물든 해변에서 고군분투하는 병사들을 상징하는 매혹적인 장면을 둘러싼 반사 웅덩이로 강조 표시됩니다.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헌납 연설에서 밝혔듯이 57년 전 미국과 유럽 국가들은 단 한 번도 끊어지지 않은 유대를 형성했습니다. 그리고 우리 모두는 결코 갚을 수 없는 빚을 졌습니다. 오늘 미국이 D-Day 기념관을 헌납하면서 우리는 우리를 악에서 구하고 자유 세계를 구한 용기에 항상 합당한 나라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기념물의 근거는 방문자를 제2차 세계 대전과 그 시대를 구현하는 정치와 위험을 기록하는 여행으로 안내합니다. 가장 끔찍한 전투 중 하나에서 조국을 위해 봉사한 남녀에게 경의를 표하는 D-Day National Memorial은 참전 용사와 방문객 모두에게 엄숙한 분위기를 조성하여 우리 국가를 형성한 사건에 대해 통찰력을 얻고 더 많이 배울 수 있습니다. 우리의 세계’ 역사.


WWII Memorial에서 복잡한 질문: 건너갈 것인가 말 것인가?


6월 26일 오후 기온이 80도 중후반에 달했던 관광객들은 제2차 세계대전 기념관의 레인보우 풀에서 더위를 식힐 기회를 얻었습니다. (후이마리/TWP)

여름의 태양은 타오르고 있으며 제2차 세계 대전 국립 기념관에서는 그늘을 찾기가 어렵습니다. 당신은 매력적인 수영장을 응시하고, 기념관의 분수에서 뿜어져 나오는 시원한 물줄기가 당신을 앞으로 손짓합니다. 더위를 피하기 위해 발을 담그고 있습니까?

할 수는 있지만 국립 공원 관리국의 규정을 위반하는 것입니다. 기념관의 표지판은 분명히 명시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어떤 사람들의 마음에는 그것이 끈적하고 무례하기도 합니다.

워싱턴은 추모의 도시입니다. 우리가 누구인지 그리고 국가의 이상을 위해 싸우다 전사한 사람들을 되돌아보는 암울한 장소입니다. 그것은 또한 Segways의 관광객과 일치하는 제복을 입은 많은 학교 아이들로 가득한 도시입니다. 매일, 그 두 세계가 충돌합니다. 여유로운 휴가와 존경스럽고 품위 있는 반성 사이의 미묘한 균형을 정확히 어떻게 맞춰야 할까요?

기온이 80도를 웃도는 최근 일요일 오후, 애틀랜틱 시티의 에릭 에체바리아(31)는 아기를 팔에 안고 기념관의 무지개 수영장으로 몇 피트를 걸어갔습니다. 수영장 가장자리에 있는 여러 표지판에는 “재향군인을 기리십시오. 넘어지지 않습니다. 동전은 분수대를 훼손한다”고 말했지만, 그는 그것을 보지 못하거나 주의를 기울이지 않았다.

Echevarria는 기념관의 수영장이 긴 하루를 보낸 후 "긴장을 풀고 더위를 식힐 수 있는" 장소라고 말했습니다. “사람들은 그들이 말한 대로 말할 것입니다.” 그는 넘어지는 것이 부적절하거나 무례할 수 있다는 생각을 일축하면서 말했습니다. "[기념관의] 가치가 무엇인지 또는 당신에게 의미가 무엇인지에 관한 모든 것입니다."

일부 사람들은 수영장에 들어가는 것이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의 의미에 무례하다고 말합니다. (후이마리/TWP)

근처에 있는 메릴랜드에 사는 Ashlee Montgomery는 6살짜리 아들이 뛰어다니는 동안 수영장 가장자리에 앉아 발을 물에 담궜습니다.

"글쎄, 내 생각은 내가 그것에 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는 것입니다."라고 Montgomery가 말했습니다.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곳입니다."

할아버지가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했다고 말한 몽고메리는 물에 들어가는 것이 기념관의 중요성을 앗아간다는 개념에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그녀는 전쟁에 대해 배우러 왔고 그녀의 아들은 전쟁에 대해 묻습니다. "그것은 사람들을 끌어들입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백 명의 관광객이 기념관의 장엄한 석판 그늘을 걸어가는 장면에 충격을 받는 이들이 많습니다. 그들에게는 기념관의 신성한 공간과 거의 워터파크에 가까운 분위기의 대비가 거슬립니다.

하워드 대학의 3학년 재스민 다니엘(20)은 "이것은 기념비이지 수영장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내셔널 몰과 기념 공원의 통역 인턴인 다니엘은 "반성과 레크리에이션 사이의 분별"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공원 서비스 대변인인 Jenny Anzelmo-Sarles는 "불행하게도 관광객들이 나쁜 행동을 하는 문제는 2차 세계 대전 기념관뿐만 아니라 도시 전역의 기념관에서 매년 여름에 볼 수 있는 문제"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대중들이 이 신성한 장소와 그들이 존경하는 사람들을 존중하는 선택을 하기를 바랍니다." 그러나 공무원이 "교육적 접촉"을 하고 사람들이 게시된 표지판에 주의하도록 격려하는 것 외에는 할 수 있는 일이별로 없다고 Anzelmo-Sarles는 덧붙였습니다.

제2차 세계 대전 기념비의 친구들의 전무 이사인 홀리 로톤디(Holly Rotondi)는 참전 용사들과 그 가족들도 평온한 물 튀김에 대해 의아해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기념관은 미군에서 복무한 1,600만 명과 제2차 세계 대전에서 사망한 400,000명 이상의 사람들을 기리기 위한 것입니다.

로톤디는 최근 제2차 세계대전 참전용사의 아들로부터 방문객들이 물에 발을 담그는 것에 대해 불평하는 전화를 받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2년 전 수영장 가장자리에서 한 남자가 아이의 기저귀를 갈아주는 사진이 화제를 모았다고 그녀는 말했다.

Rotondi는 이 문제가 "매우 논란의 여지가 있고" "매우 감정적"이라고 말했습니다.

“나는 분명히 양쪽의 입장을 이해할 수 있고, 분명히 양쪽 모두에 공감할 수 있지만, … . . 국립 기념관에서 용납할 수 있는 것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처음부터 논란에 휩싸였던 기념관의 역사를 돌이켜보면 웅덩이에 들어가는 것만큼 사소해 보이는 일이 왜 그토록 많은 이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

빠르면 1995년부터 2004년 공식 개관할 때까지 기념관의 설계와 위치는 열띤 논쟁의 대상이었습니다. 기념관 설계의 초기 반대자들은 그것이 너무 커서 링컨 기념관과 워싱턴 기념비 사이의 전경을 가로막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건립 후 당시 워싱턴 포스트의 수석 미술 평론가였던 블레이크 고프닉(Blake Gopnik)과 같은 비평가들은 기념관이 “진정한 기념이 아닌 모든 것을 기념하는 것”, “단조롭고 후진적”, “웅변이 너무 부족하여 자막을 요구합니다."

그러나 Gopnik의 경우 참전 용사들의 위대함과 용기를 불러일으키는 기념관의 실패는 방문객들이 수영장으로 걸어 들어가는 것을 용인할 수 있고 아마도 필요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현재 아트넷 뉴스(artnet News)의 평론가인 고프닉(Gopnik)은 “기념비에 약간의 파시스트적인 분위기가 있다고 감히 말할 수 있습니다. 그는 참전 용사들의 유산에 무례한 기념물이며 수영장에 들어가는 사람들은 "특정 기념물의 정신, 기념물의 결함, 기념물의 문제와 고의적으로 싸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고프닉은 반격을 통해 사람들이 기념관을 민주주의에 대한 무언가로 바꾸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참전 용사들이 싸운 것에 대해 훌륭하고 존경 스럽다고 생각합니다. . . 마치 뒷마당에 수영장을 만들고 이웃들에게 와서 놀라고 말하는 것처럼 [기념비]를 그들이 가고 장난칠 수 있는 장소로 바꾸는 것”이라고 Gopnik은 말했습니다. "그건 좋은 미국식이야."

기념관의 의미와 목적 또한 신중하게 고려되어야 한다고 로저 윌리엄스 대학의 건축학과 교수인 Julian Bonder는 말했습니다. 그는 기억, 공공 장소 및 기념관과 관련된 관계를 연구해 왔습니다.

“추억은 삶과 직결됩니다. 애도와 관련이 있을 수 있지만 그 애도는 없는 것, 즉 생명, 또는 목숨을 바친 사람들에 관한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 날씨가 100도인데 분수에 발을 넣어야 하나? . . . 나는 사람들이 그 분수에서 수영을 하는 것을 옹호하는 것이 아니지만, 특히 물에 발을 담그는 것이 방문자가 살아 있다는 느낌을 주는 경우에는 물 속에 발을 담그는 것이 매우 무례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라고 Bonder가 덧붙였습니다. "이 기념관에는 삶과 죽음 사이에 강한 연관성이 있습니다."

그런 다음 기념관이 민주적이고 공공 장소에 거주한다는 사실이 있습니다.

기념관에서의 적절한 행동에 대한 질문은 항상 민주주의가 불확실하다는 개념에 기초하고 있다고 Bonder는 말했습니다. 기념관은 민주주의 이상을 위해 싸운 사람들을 기념하며 명심해야 할 중요한 질문은 "자유 속에서 우리의 삶을 즐기기 위해 목숨을 바친 사람들을 어떻게 기릴 것인가?"라고 Bonder는 말했습니다.

공공 장소와 기념관에서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대한 수수께끼는 수도에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뉴욕 국립 9·11 기념 박물관에서 아이들이 뛰어 다니고 관광객들이 셀카를 찍는 모습에 일부 사람들이 불쾌감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올해 초, 생계를 위해 여행 비디오를 만드는 캐나다 젊은이 3명으로 구성된 High on Life라는 그룹은 베를린의 홀로코스트 기념관에서 놀고 있는 사진이 공개된 후 비판을 받았습니다.

90세의 제임스 판제타(James Panzetta)는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으로 돌아와 전쟁에 대해 회상했습니다. 펜실베니아 출신의 베테랑은 독일에서 제10기갑사단과 싸웠는데, 기념관은 이번이 처음이다. Panzetta가 말했듯이, 그는 "벌지 전투에서 사망한 사람들을 대체했습니다." 그는 사람들이 물에 발을 담그고 수영장을 헤엄치는 모습을 보며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전쟁을 기억조차 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그에게 있어 방문객들은 멀리 떨어져서 잊어버리는 것보다 와서 걸어가는 것이 낫다.

그리고 그가 자신의 발언권을 가진다면 기념관의 규칙에 어떤 변화를 줄 것입니까?

Panzetta는 비트를 놓치지 않고 대답했습니다.


국립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

워싱턴 DC에 있는 국립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은 제2차 세계 대전, 특히 미군에 참전한 사람들과 전쟁에 도움을 주고 피해를 입은 민간인들을 기념하는 미국 기념물입니다.

제2차 세계 대전은 처음에 독일의 폴란드 침공으로 촉발된 다국적 분쟁으로 1939년부터 연합군이 승리한 1945년까지 계속되었습니다. 미국은 1941년 진주만 공습으로 일본에 선전포고하면서 참전했다. 이 전쟁에는 무려 1600만 명의 미군이 참가했습니다.

National World War II Memorial은 56개의 기둥과 2개의 아치로 둘러싸인 원형 분수입니다. 국립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의 서쪽에는 자유의 벽으로 알려진 벽이 있는데, 각각의 별은 분쟁으로 사망한 100명의 미국인을 나타내는 4,048개의 별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쟁과 그 전쟁에서 싸운 사람들의 영화와 사진 묘사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WWII Memorial에서 복잡한 질문: 걸어갈 것인가 말 것인가?


6월 26일 오후 기온이 80도 중반에서 최고로 높았던 6월 26일, 관광객들은 National World War II Memorial의 Rainbow Pool에서 더위를 식힐 기회를 얻었습니다. (후이마리/TWP)

여름의 태양은 타오르고 있으며 제2차 세계 대전 국립 기념관에서는 그늘을 찾기가 어렵습니다. 당신은 매력적인 수영장을 응시하고, 기념관의 분수에서 뿜어져 나오는 시원한 물줄기가 당신을 앞으로 손짓합니다. 더위를 피하기 위해 발을 담그고 있습니까?

할 수는 있지만 국립 공원 관리국의 규정을 위반하는 것입니다. 기념관의 표지판은 분명히 명시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어떤 사람들의 마음에는 그것이 또한 끈적하고 무례합니다.

워싱턴은 추모의 도시입니다. 우리가 누구인지, 국가의 이상을 위해 싸우다 전사한 사람들을 되돌아보는 암울한 장소입니다. 그것은 또한 Segways의 관광객과 일치하는 제복을 입은 많은 학교 아이들로 가득한 도시입니다. 매일, 그 두 세계가 충돌합니다. 편안한 휴가와 존경스럽고 품위 있는 반성 사이의 미묘한 균형을 정확히 어떻게 맞춰야 할까요?

기온이 80도를 웃도는 최근 일요일 오후, 애틀랜틱시티의 에릭 에체바리아(31)는 아기를 팔에 안고 기념관의 무지개 수영장으로 몇 피트를 걸어갔습니다. 수영장 가장자리에 있는 여러 표지판에는 “재향군인을 기리십시오. 넘어지지 않습니다. 동전은 분수대를 훼손한다”고 말했지만, 그는 그것을 보지 못했거나 관심을 두지 않았다.

Echevarria는 기념관의 수영장이 긴 하루를 보낸 후 "긴장을 풀고 더위를 식힐 수 있는" 장소라고 말했습니다. “사람들은 그들이 말한 대로 말할 것입니다.” 그는 넘어지는 것이 부적절하거나 무례할 수 있다는 생각을 일축하면서 말했습니다. "[기념관의] 가치가 무엇인지 또는 당신에게 의미가 무엇인지에 관한 모든 것입니다."

일부 사람들은 수영장에 들어가는 것이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의 의미에 무례하다고 말합니다. (후이마리/TWP)

근처에 있는 메릴랜드에 사는 Ashlee Montgomery는 6살짜리 아들이 뛰어다니는 동안 수영장 가장자리에 앉아 발을 물에 담궜습니다.

"글쎄, 내 생각은 내가 그것에 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는 것입니다."라고 Montgomery가 말했습니다.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곳입니다."

할아버지가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했다고 말한 몽고메리는 물에 들어가는 것이 기념관의 중요성을 앗아간다는 개념에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그녀는 전쟁에 대해 배우러 왔고 그녀의 아들은 전쟁에 대해 묻습니다. "그것은 사람들을 끌어들입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백 명의 관광객이 기념관의 장엄한 석판 그늘을 걸어가는 장면에 충격을 받는 이들이 많습니다. 그들에게는 기념관의 신성한 공간과 거의 워터파크에 가까운 분위기의 대비가 거슬립니다.

하워드 대학의 3학년 재스민 다니엘(20)은 "이것은 기념비이지 수영장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내셔널 몰과 메모리얼 파크의 통역 인턴인 다니엘은 "반성과 레크리에이션 사이의 분별"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공원 서비스 대변인인 Jenny Anzelmo-Sarles는 "불행히도 관광객들이 나쁜 행동을 하는 문제는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뿐만 아니라 도시 전역의 기념관에서 매년 여름에 볼 수 있는 문제"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대중들이 이 신성한 장소와 그들이 존경하는 사람들을 존중하는 선택을 하기를 바랍니다." 그러나 공무원들이 “교육적 접촉”을 하고 사람들이 게시된 표지판에 주의하도록 격려하는 것 외에는 할 수 있는 일이 많지 않다고 Anzelmo-Sarles는 덧붙였습니다.

제2차 세계 대전 기념비의 친구들의 전무 이사인 홀리 로톤디(Holly Rotondi)는 참전 용사들과 그 가족들도 평온한 물 튀김에 대해 의아해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기념관은 미군에서 복무한 1,600만 명과 제2차 세계 대전에서 사망한 400,000명 이상의 사람들을 기리기 위한 것입니다.

로톤디는 최근 제2차 세계대전 참전용사의 아들로부터 방문객들이 물에 발을 담그는 것에 대해 불평하는 전화를 받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2년 전, 수영장 가장자리에서 한 남자가 아이의 기저귀를 갈아주는 사진이 난리를 일으켰다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Rotondi는 이 문제가 "매우 논란의 여지가 있고" "매우 감정적"이라고 말했습니다.

“나는 분명히 양쪽의 입장을 이해할 수 있고, 분명히 양쪽 모두에 공감할 수 있지만, … . . 국립 기념관에서 용납할 수 있는 것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처음부터 논란에 휩싸였던 기념관의 역사를 돌이켜보면 웅덩이에 들어가는 것과 같이 사소해 보이는 것이 왜 그토록 많은 이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

빠르면 1995년부터 2004년 공식 개관할 때까지 기념관의 디자인과 위치는 치열한 전투의 주제였습니다. 기념관 설계의 초기 반대자들은 그것이 너무 커서 링컨 기념관과 워싱턴 기념비 사이의 전경을 가로막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건립 후 당시 워싱턴 포스트의 수석 미술 평론가인 블레이크 고프닉(Blake Gopnik)과 같은 비평가들은 기념관이 “진정한 기념이 아닌 모든 것을 기념하는 행사”, “단조롭고 후진적”, “웅변이 너무 부족하여 자막을 요구합니다."

그러나 Gopnik의 경우 참전 용사의 위대함과 용기를 불러일으키는 기념관의 실패 자체가 방문객이 수영장으로 걸어 들어가는 것을 용인할 수 있고 아마도 필요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현재 아트넷 뉴스(artnet News)의 평론가인 고프닉(Gopnik)은 “기념비에 약간의 파시스트적인 분위기가 있다고 감히 말할 수 있습니다. 그는 참전 용사들의 유산에 무례한 기념물이며 수영장에 들어가는 사람들은 "특정 기념물의 정신, 기념물의 결함, 기념물의 문제와 고의적으로 싸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고프닉은 반격을 통해 사람들이 기념관을 민주주의에 대한 무언가로 바꾸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참전 용사들이 싸운 것에 대해 훌륭하고 존경 스럽다고 생각합니다. . . 마치 뒷마당에 수영장을 만들고 이웃들에게 와서 놀라고 말하는 것처럼 [기념비]를 그들이 가고 장난칠 수 있는 장소로 바꾸는 것”이라고 Gopnik은 말했습니다. "그건 좋은 미국식이야."

기념비의 의미와 목적 또한 신중하게 고려되어야 한다고 로저 윌리엄스 대학의 건축학과 교수인 Julian Bonder는 말했습니다. 그는 기억, 공공 장소, 기념비의 관계를 연구해 왔습니다.

“추억은 삶과 관련이 있습니다. 애도와 관련이 있을 수 있지만 그 애도는 없는 것, 즉 생명, 또는 목숨을 바친 사람들에 관한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 온도가 100도인데 분수에 발을 넣어야 하나? . . . 나는 사람들이 그 분수에서 수영을 하는 것을 옹호하는 것이 아니지만, 특히 물에 발을 담그는 것이 방문자가 살아 있다는 느낌을 주는 경우에는 물 속에 발을 담그는 것이 매우 무례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라고 Bonder가 덧붙였습니다. "이 기념관에는 삶과 죽음 사이에 강한 연관성이 있습니다."

그런 다음 기념관이 민주적이고 공공 장소에 거주한다는 사실이 있습니다.

기념관에서의 적절한 행동에 대한 질문은 항상 민주주의가 불확실하다는 개념에 기초하고 있다고 Bonder는 말했습니다. 기념관은 민주주의 이상을 위해 싸운 사람들을 기념하며 명심해야 할 중요한 질문은 "자유 속에서 우리의 삶을 즐기기 위해 목숨을 바친 사람들을 어떻게 기릴 것인가?"라고 Bonder는 말했습니다.

공공 장소와 기념관에서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대한 수수께끼는 수도에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뉴욕 국립 9·11 기념 박물관에서 아이들이 뛰어 다니고 관광객들이 셀카를 찍는 모습에 일부 사람들이 불쾌감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올해 초, 생계를 위해 여행 비디오를 만드는 캐나다 젊은이 3명으로 구성된 High on Life라는 그룹은 베를린의 홀로코스트 기념관에서 놀고 있는 사진이 공개된 후 비판을 받았습니다.

90세의 제임스 판제타(James Panzetta)는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으로 돌아와 전쟁에 대해 회상했습니다. 펜실베니아 출신의 베테랑은 독일에서 제10기갑사단과 싸웠고, 기념관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Panzetta가 말했듯이 그는 "벌지 전투에서 사망한 사람들을 대체했습니다." 그는 사람들이 물에 발을 담그고 수영장을 헤엄치는 모습을 보며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전쟁을 기억조차 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그에게 있어 방문객들은 멀리 떨어져서 잊어버리는 것보다 와서 걸어가는 것이 낫다.

그리고 그가 자신의 발언권을 가진다면 기념관의 규칙에 어떤 변화를 줄 것입니까?

Panzetta는 비트를 놓치지 않고 대답했습니다.


오늘의 역사: 6월 27일 출생

프랑스 왕 루이 12세(1498-1515).

Emma Goldman, 리투아니아 태생의 미국 무정부주의자, 페미니스트 및 산아제한 옹호자.

아프리카계 미국인 시인이자 작가인 폴 로렌스 던바.

"토니"상의 이름을 딴 배우이자 감독인 앙투아네트 페리.

소설가이자 극작가인 리처드 비셀.

윌리 모스코니(Willie Mosconi), 프로 당구 선수.

미국의 시인 프랭크 오하라.

"캡틴 캥거루"로 가장 잘 알려진 미국 텔레비전 배우 밥 키산.

작가 앨리스 맥더모트(Alice McDermott)그날 밤, 결혼식과 웨이크에서).


이벤트

제2차 세계대전 기념비 코로나19 대응의 친구들
COVID-19에 대한 당사의 대응과 당사의 행사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고립될 수 있는 제2차 세계대전 참전용사에게 메시지를 보내고 싶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전진
2차 세계대전 기념 주화 캠페인
우리의 노력을 지원하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7월 19일 월요일 ~ 7월 23일 금요일
제6회 연례 교사 컨퍼런스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9월 2일 목요일 오전 11시(동부 표준시)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의 V-J 데이

2022년 6월 8일 수요일 ~ 6월 14일 화요일
Alex Kershaw와 함께하는 유럽 투어의 승리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역사 및 문화

제2차 세계 대전 기념관은 1,600만 미합중국 군인의 복무, 국내 최전선에서 지원한 수 많은 수백만 명의 지원, 그리고 405,399명의 미국인의 궁극적인 희생을 기립니다. 2004년 5월 29일, 내셔널 몰에서 4일간의 참전용사 "성회"가 "위대한 세대"의 유산에 대한 헌정으로 절정에 달했습니다.

24개의 청동 부조 패널이 의식 입구 측면에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이 패널은 전쟁에서 미국의 경험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추억을 불러일으킵니다.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미국의 각 주와 영토를 나타내는 화강암 기둥은 물이 높이 솟구치는 인상적인 웅덩이를 둘러싸고 있습니다. 인용문, 극장, 캠페인, 전투에 대한 언급, 두 개의 대규모 승리 전시관에는 미국인들이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해 수행한 노력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4,048개의 금별 벽은 400,000명이 넘는 미국인들이 그 승리를 가능하게 하기 위해 치른 숭고한 희생을 상기시킵니다.

방문객들은 또한 해외 또는 국내 전선에서 전쟁 승리를 도운 미국인들을 기리는 컴퓨터 데이터베이스인 제2차 세계 대전 등록부(World War II Registry)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당신은 또한 우리의 사람들을 볼 수 있습니다 | 장소 | 미국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시대 중 하나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기념관과 그 맥락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 위한 이야기 ​​섹션.


미국 잠수함 제2차 세계 대전 및 국립 메모리얼 웨스트의 역사

Seal Beach Naval Weapons Station의 외부 부지에 있는 U.S. Submarine Veterans Highway 바로 북쪽에 위치한 "Living Memorial"이 있습니다. 가로수가 늘어선 제2차 세계대전 기념관은 1977년에 헌납되었으며 52척의 잃어버린 잠수함과 3,505명의 전사자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이 사이트는 또한 Thresher와 Scorpion의 냉전 손실에 헌정된 두 개의 다른 기념물의 고향이기도 합니다. 기념관에 들어서면 1층에 "부드러운 낯선 사람, 부드럽게 걷다, 신성한 땅을 밟다"라는 문구가 새겨진 대리석 명판이 있습니다. 실제로 미국 잠수함 참전 용사 WWII National Memorial West는 "신성한 땅"입니다.

2차 세계 대전 미 해저 참전 용사 및 국립 기념 서부

기념관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면 2차 세계 대전 잠수함 참전 용사 L.A. 챕터의 역사적 배경이 포함되어야 합니다.

조직 "U.S. Submarine Veterans of World War II"는 1955년 생존한 미 해군의 엘리트 잠수함 서비스 대원들에 의해 결성되었습니다. 1955년 9월 23~25일 뉴저지 애틀랜틱시티 앰배서더 호텔에서 제1회 전국대회(Reunion)가 열렸다. 약 60여 명 가운데 등록된 약 30여 명이 참석했지만, 그 계기가 된 것이 성공으로 평가됐다. 가는 조직. 제2차 연례 대회(재회)가 1956년 9월 28일부터 30일까지 뉴저지주 애틀랜틱시티에서 다시 개최되었습니다. 이번에는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활약한 모든 배를 대표하는 200명이 넘는 잠수함 참전용사가 전국 각지에서 왔습니다. 그것은 또한 잃어버린 배 한 사람 한 사람을 위한 특별한 헌납의 시작이기도 했습니다.

조직은 1956년 2월 15일에 뉴저지 주법에 따라 통합되었습니다. 1960년 샌디에이고 전국 대회에서 연방 헌장에 대한 첫 번째 신청이 이루어졌습니다. 21년 후, 여러 번의 시도 끝에 1981년 11월 20일 로널드 레이건 행정부에서 미국 법전 36장, 2207장에 의거하여 연방 헌장이 승인되었습니다.

1960년에 로스앤젤레스 챕터는 샌디에이고 챕터의 여러 구성원에 의해 분사되어 시작되었습니다. 초기 회의는 회원의 집에서 잠시 동안 Hollywood American Legion에서 열렸고 결국 Seal Beach Naval Weapons Station(NWS)에서 끝났습니다. 그때부터 챕터는 급속한 성장을 경험하기 시작했습니다. 이 그룹은 Newport Beach의 Newporter Inn, Buena Park의 Knott's Berry Farm과 같은 시설에서 수많은 지역 회의를 주최했으며 1993년에는 Disneyland 호텔에서 첫 번째 전국 대회인 39회를 개최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그룹은 조직 내 최고의 챕터 중 하나로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처음부터 소수일지라도 조국을 위해 용감하게 희생한 배와 선원들을 기리는 추모비를 건립하겠다는 꿈을 갖고 있었습니다. 1972년 빌 홀랜드 챕터 회장의 집에서 열린 초기 회의에서 참전 용사들은 기념비에 대한 공식 계획을 시작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무엇보다도 그들은 돈이 필요했고 적절한 부지를 확보해야 했으며 또 다른 주요 필요는 어뢰였습니다. 몇몇 챕터는 이미 어뢰를 초점으로 하는 기념비를 세웠고 뒤쳐지지 않기를 원했기 때문에 그들의 기념비에도 어뢰가 필요하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위원회는 적절한 장소를 찾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에 기쁜 마음으로 모금 활동과 끊임없는 어뢰 사냥을 시작했습니다.

최초의 모금 행사 중 하나는 Los Alamitos Race Track에서 열린 "Nite at the Races"였습니다. 이 이벤트는 약간의 수익을 창출했을 뿐만 아니라 즐거운 시간을 보냈고 수년 동안 이벤트를 계속했습니다. 회원들은 또한 매월 브런치, 스테이크 튀김, 뒤뜰 바베큐, 수영장 파티 및 수많은 추첨을 진행했습니다. 숙녀들은 또한 뒤지기 및 마당 판매를 수행하고 크리스마스 응원 바구니를 건설 및 판매함으로써 투구했습니다.

어뢰 획득을 위한 여러 시도가 실패했습니다. 결국 회원 Harold Ballenger는 Hunters Point Naval Shipyard에 있는 사용 가능한 Mark 14 어뢰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해롤드는 확고한 개인이자 두 차례 전직 국가 대통령이었기 때문에 그의 영향력과 강한 의지를 사용하여 이 세출을 봉인했습니다.

1973년 3월 12일 Louis & Austin Day는 그들의 트럭을 Hunters Point로 끌고 가 서명을 하고 어뢰를 탑재했습니다. 그들은 그들의 여파로 헌터스 포인트를 떠나 남쪽의 로스앤젤레스로 향했습니다. 그들이 받은 어뢰는 트럭의 침대에 단단히 묶여 있었습니다.

Mark 14는 처음에 Carson에 있는 Al Rupp의 집에 보관되었다가 곧 맨해튼 해변에 있는 Mickey Foster의 집으로 옮겨졌습니다. 그 움직임은 소형 적재 크레인이 거의 붕괴될 때 어뢰의 죽음을 거의 목격했습니다. 주말 작업 파티는 Foster의 집에 모여서 보호 마감, 모래 및 광택을 제거하고 어뢰를 일급 상태로 되돌렸습니다. 수많은 맥주와 점심 시간, 전통적인 바다 이야기로 가득 찬 점심 시간에도 불구하고 프로젝트는 적시에 완료되었습니다. 이것이 그들의 목표에 바쳐진 진정으로 헌신적인 챕터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메모리얼 기금 마련을 위한 노력과 유적지 찾기를 위한 사냥이 진행되었습니다. 그들은 또한 "Lost Boat - Eternal Patrol Plaque"라는 확인된 또 다른 필요성에 대한 작업을 시작했습니다. 이 명판은 텍사스에서 발견되었으며 챕터 기금으로 조달되었습니다. 진행은 측면 속도로 계속 진행되었습니다.

기념 산책로 건설

챕터의 다음 큰 활동은 그룹과 그들의 노력에 대한 홍보를 가져올 것으로 계획된 1974년 헌팅턴 비치 70주년 연례 퍼레이드, 7월 4일 퍼레이드였습니다. 새로 칠하고 복원한 Mk14로 무장한 이 그룹은 플로트 설계자이자 제작자인 Al Rupp의 지시에 따라 어뢰를 화려하게 치장하여 퍼레이드에 참가했습니다. 햇빛에 반짝이는 반짝이는 탄두와 그 위에 인어가 타고 있는 모습, 65명이 넘는 회원, 아내, 아이들이 함께 행진하는 모습은 1등 트로피를 수상한 것도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그날 퍼레이드 경로는 100,000명 이상의 박수 갈채를 받는 관중으로 줄지어 있었고, 밤마다 뉴스가 되었고 7명의 새로운 멤버를 영입했습니다.

챕터는 Seal Beach Weapons Station에서 회의를 진행할 시설을 갖추고 있었기 때문에 메모리얼 사이트의 논리적인 장소처럼 보였습니다. 기지 장교들에게 여러 차례 요청과 호소를 한 후 부정적인 반응을 보인 후 그들은 다른 곳을 찾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들은 Los Alamitos Naval Air Station에 연락하여 시설이 폐쇄될 예정이라는 통보를 받았습니다. 다시 수색에 ​​나선 그들의 다음 목표는 롱비치 해군 기지였습니다. 여러 차례 긍정적인 회의가 열렸지만 최종 부지가 제안되고 그 위치가 Spruce Goose 옷걸이에 의해 부독에서 멀리 떨어져 있을 때 회원들은 기지의 예의에 대해 정중하게 감사하고 다른 곳을 계속 찾았습니다. 다음 목적지는 코스타 메사 공동묘지인 레돈도 비치에 있는 킹스 하버였습니다. 그들은 심지어 Knott's Berry Farm 부지에 있는 독립 기념관 옆의 부지를 고려했습니다. 모든 요청이 거부되었거나 허용되지 않는 옵션입니다. 챕터가 기념식에 적합한 장소를 찾기 위해 신성한 개입이 필요할 것으로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앨라배마주 모빌에서 열린 USS Drum 1975 함선 재결합의 형태로 일어난 일입니다. L.A. 챕터의 많은 회원들이 그해 드럼 동창회에 참석했습니다. 전쟁 순찰을 한 승무원은 전후 몇 년 동안 보트에 탈 기회가 없었기 때문에 특별한 시간이었습니다.

기념 공사에 참석한 알 럽과 아들

동창회에는 전직 드럼 선장이었던 B.F. McMahon 소장이 참석했습니다. 언젠가 동창회 동안 몇몇 L.A. 회원들은 L.A. 지역에 WWII 잠수함 기념관을 건립할 부지를 얻으려는 시도가 실패한 것과 관련하여 슬픈 상황을 RADM에 이야기했습니다. McMahon은 관심을 가지고 경청했습니다. 그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 경력의 대부분을 워싱턴 D.C.에서 보냈기 때문에 해군의 작전에 대한 광범위한 내부 지식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는 Seal Beach Naval Weapons Station 재산이 기지 사령부가 아닌 토지 관리국의 관할하에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McMahon은 집으로 돌아오면 그들을 돕고 그들을 대신하여 국에 연락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국기 게양 준비

Soon thereafter meetings resumed with NWS officials and potential locations discussed for consideration. After review a desirable site was eventually approved. The Memorial would be on the left side of the main entrance. Not only did the base move the fence to accommodate them, they also ran water, electrical and removed shrubbery. The only obstacle (at the time) was the "unsightly" tree in the center of the plot. Now it was up to the members to plan and start construction, which they did in zeal.

The site would contain 52 Italian Cypress trees, planted in a half circle, to represent the 52 lost submarines of WWII. (These trees did not last and were later replaced). In front of each tree would be a raised concrete slab with a brass plate displaying the name of each lost boat. The torpedo, flagpole, "Lost Boat Plaque", and two other plaques would front the memorial. A small reflection pool would stand directly behind.

On January 13, 1977 a ground breaking ceremony took place to officially get the project underway. Al Rupp (WWII POW, USS Grenadier SS 210) and his son directed the project and Chapter members helped with the necessary labor. The site soon took on the planned look. With the completion date scheduled for Memorial Day the members had a lot of work to do in a short period.

It was a spectacular and emotional day on May 30, 1977 when bugles sounded and Old Glory was raised up the flag pole for the first time to begin the National Memorial West Dedication Ceremony. It was an especially stirring moment when the flag hit the top of the pole and fluttered proudly in the warm Southern California breeze. One interesting phase of the service was putting the time capsule into its place at the base of the torpedo.

Time Capsule at Base of Torpedo Display

Every member of the illustrious Los Angeles Chapter had a lot to be proud of that day for the Memorial truly did and remains as a visual living monument to

Plaque Unvailing at Dedication Ceremony

"Perpetuate the Memory of Our Lost Shipmates". Since that day, numerous improvements and many ceremonies have taken place at this remarkable site. On Memorial Day in 1986 a dedication was held to unveil the newly installed individual concrete tablets with cast bronze plaques embedded with raised letters listing the names of each sailor lost. That year the Memorial Site was also designated as a "Living Memorial" and was adopted and designated by the National Organization by what it is now known "U.S. Submarine Veterans WWII National Memorial West."

On May 20, Armed Forces Day 2000, hundreds gathered for the dedication of the Thresher-Scorpion Memorial and Submarine Centennial Brick Memorial Walkway.

In 2009 a cement walkway was constructed allowing wheel chair accesses to all areas of the Memorial site.

To this day U.S. Submarine Veterans WWII National Memorial West is the site of annual public Memorial Day services. The service which incorporates the emotional "tolling the boats" typically hosts close to 500 guests and dignitaries.

Reflection Pond at Dedication Ceremony

As submarine veterans we owe a sense of gratitude and obligation to the legacy of those that came before us and sometimes need to remind ourselves of the purpose of USSVI.

As Abraham Lincoln once said "A nation that does not honor its heroes will not long endure."

The U.S. Submarine Veterans WWII National Memorial West is most certainly hallowed ground. It is up to us and those that follow us, to keep it that way.

Coutresy to M. George Kuhn, Past President Los Angeles Chapter, Mark Maynard and Mary Ann Rupp for providing me the historical information and Photographs. All Rights Reserved Photos and Text Used with Permission.

Dedication Ceremony Near Torpedo

Dedication Speeches (Navy Band in Foreground)

The Los Angeles Pasadena Base of the USSVI is the officially recognized custodian of the National Submarine Memorial, West.


National WWII Memorial - HISTORY

National WWII Memorial - WWII Veterans Registry

I am posting this information at the request of Mr. James L. Swartwood, Kentucky AARP, Program Specialist - Veterans History. 그것은이다 VERY worthwhile effort and I hope you take a minute to read this and then go to the National WWII Memorial website to register yourself (if you are a WWII vet), family member, etc. Let us not forget!

"I am sure you and many of your members are well aware of the WWII Memorial in DC. However I am finding many WWII veterans, families and friends are not aware of the online WWII Memorial Registry of Remembrances. Those that were killed in WWII are automatically registered through the National Archives and Records Administration and/or the ABMC Tablets of the Missing.

"However an entry can be made on their behalf via family, friends or organizations regarding their military involvement before dying for their country. Those that served in WWII can also be registered online as one would do at the WWII Monument.

"Will you please reference the National WWII Memorial website on your website and give a brief explanation so veterans, families, friends and organizations might honor those who served or supported the WWII efforts?

"If this generation does not step forward, information about the veterans will be very hard to obtain later. An example is a father who died in an airplane accident off of Guam and the only thing registered is the ABMC record of his gravesite in Hawaii. His daughter can now define that he was killed in an aircraft accident and the unit he served with, etc., which is a fitting closure for the ultimate sacrifice. My brother served in the South Pacific and my nephew has now registered his father's information, including the ship he served aboard and some information he had passed to him."


비디오 보기: ისტორია, აბიტურიენტის დრო - მეორე მსოფლიო ომის დასაწყისი #ტელესკოლა (칠월 2022).


코멘트:

  1. Bolton

    이 기사의 아이디어는 완전히 공개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저자, 이것에 뭔가를 추가 할 수 있습니까?

  2. Kristian

    I suggest you to visit a site on which there are many articles on a theme interesting you.

  3. Eorl

    제 생각에는 당신은 오류를 저지를 것입니다. 나는 그것을 증명할 수있다.

  4. Lucila

    감독자! Respect to the author :)

  5. Mikanris

    그들은 틀렸다. 이에 대해 논의해 보겠습니다.

  6. Griswold

    이 문제에 대해 조언하고 토론에 참여하도록 특별히 등록 할 수 있습니다.



메시지 쓰기